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한국기업데이터, 울산 중소기업 ESG 평가 지원

신혜주 기자

hjs0509@

기사입력 : 2021-08-17 18:44

울산광역시 소재 기업현황 분석

17일 울산시청에서 열린 업무협약식에서 참석자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김연민 울산경제진흥원 원장, 이윤철 울산상공회의소 회장, 송철호 울산광역시장, 이호동 한국기업데이터 대표, 권수용 울산테크노파크 원장, 구자록 울산정보산업진흥원 원장(오른쪽). /사진=한국기업데이터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신혜주 기자]
한국기업데이터가 울산광역시 소재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ESG 평가에 나선다.

한국기업데이터는 울산광역시청에서 울산광역시를 비롯한 울산상공회의소, 울산경제진흥원, 울산테크노파크, 울산정보산업진흥원과 함께 ‘지속가능한 기업 생태계 조성을 위한 ESG 평가 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ESG(환경·사회·지배구조)는 기존의 이익 중심 경영에서 지속가능경영을 위한 투자와 기업가치 평가 시 고려하는 기업의 비재무적 요소를 의미한다.

이번 업무협약은 지역 내 중소기업을 위해 ESG 도입에 앞장서고, 기업의 지속가능성을 높여 지역 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해 지방자치단체 주도하에 진행됐다.

자동차‧석유화학 등 제조업 비중이 높은 울산은, 최근 신재생 에너지 활성화를 위한 각종 사업을 추진하며 온실가스 감축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울산광역시는 시에서 선정한 울산 소재 유망기업 현황을 한국기업데이터에 제공하기로 했다. 한국기업데이터는 축적된 기업 정보들을 바탕으로 울산의 기업 생태계를 분석하고, 적합한 대상을 발굴해 ESG 평가를 실시할 예정이다.

각 기관들은 ESG 관련 연구와 사업을 진행하기 위해 필요한 자료들을 서로 공유하며, 울산 중소기업의 지속가능한 성장을 지원할 예정이다.

앞서 한국기업데이터는 전담 부서를 신설하고 중소기업의 점수를 계량화해, 중소기업에 특화된 맞춤형 ESG 평가모형을 개발했다. 이후 현대중공업과 사회적가치연구원, 정부조달마스협회, 제주상공회의소 등과 차례로 업무협약을 체결하면서 ESG 평가 시장에서의 입지를 구축해가고 있다.

이호동 한국기업데이터 대표이사는 “공존과 상생의 가치를 추구하는 ESG 경영은 이제 더 이상 미룰 수 없는 과제”라며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울산의 기업이 지속가능한 성장의 길에서 앞장서 나아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신혜주 기자 hjs0509@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