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신임 금감원장에 정은보 한미 방위비분담 협상대사 내정

김경찬 기자

kkch@

기사입력 : 2021-08-05 10:27 최종수정 : 2021-08-05 17:14

금융·경제정책 전문가로 꼽혀

정은보 한미 방위비분담 협상대사. /사진=금융위원회

[한국금융신문 김경찬 기자]
신임 금융감독원장에 정은보닫기정은보기사 모아보기 한미 방위분담 협상대사가 내정됐다. 정은보 내정자는 금융·경제정책 전문가로, 금감원의 새로운 도약과 신뢰 제고를 견인해나갈 적임자로 꼽힌다.

금융위원회는 5일 은성수닫기은성수기사 모아보기 금융위원장이 금융위원회 의결을 거쳐 신임 금감원장으로 정은보 협상대사를 임명 제청했다고 밝혔다.

정은보 내정자는 1961년생으로 서울대학교 경영학과를 졸업하고 미국 오하이오주립대에서 경제학 석·박사를 취득했으며, 행정고시 28회로 공직에 입문했다. 이후 금융위원회 사무처장과 기획재정부 차관보, 금융위원회 부위원장 등을 역임했다.

현재 한미 방위분담 협상을 담당하면서 금융 정책 및 국제금융 분야에 대한 탁월한 업무 전문성과 거시경제에 대한 폭넓은 이해와 경험을 지닌 것으로 평가된다.

금융위는 “코로나19 팬데믹 이후 급변하는 국내외 금융환경에 대응해 금감원을 안정적으로 이끌어 나가면서, 금감원의 새로운 도약과 신뢰 제고를 견인해나갈 적임자로 평가되어 정은보 협상대사를 신임 금감원장으로 제청했다”고 밝혔다.

금감원장은 ‘금융위원회의 설치 등에 관한 법률 제29조’에 의거해 금융위원회 의결을 거쳐 금융위원장이 제청하면 대통령이 임명한다.

김경찬 기자 kkch@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