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삼성증권, 'ESG위원회' 신설…ESG 경영 본격화

정선은 기자

bravebambi@

기사입력 : 2021-05-28 20:15 최종수정 : 2021-05-30 13:08

이사회 산하 위원회로…ESG 임원협의체도 별도 구성

삼성증권 서초 사옥 / 사진제공= 삼성증권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삼성증권은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을 강화하기 위해 이사회 산하에 'ESG위원회'를 신설했다고 28일 밝혔다.

ESG 경영에 대한 전략 수립과 정책 방향 등을 결정하는 ESG위원회는 장석훈닫기장석훈기사 모아보기 삼성증권 사장, 장범식 숭실대학교 총장, 이영섭 서울대학교 교수 등 사내이사 1명, 사외이사 2명으로 구성됐다. ESG 위원장은 이영섭 교수가 맡는다.

ESG위원회와 별개로 ESG임원협의체 구성도 완료했다. 협의체는 내부 의사결정을 신속하게 수행하기 위해 담당 임원 등으로 구성했다.

삼성증권은 지난해 11월 금융 관계사와 함께 진행했던 '탈(脫)석탄 선언'을 시작으로 ESG 경영 전략 강화에 대한 행보를 본격화하기 시작했다.

이어 ESG 연구소 설립, 업계 최초 ESG 등급 인증 채권 발행, 업계 최초 글로벌 ESG 평가 기관인 모건스탠리캐피털인터내셔널(MSCI)과의 전략적 제휴 등 ESG 관련 역량을 대폭 강화하고 있다.

삼성증권 관계자는 "최근 ESG는 기업의 지속가능한 경영 역량을 평가하는 기준으로 빠르게 자리잡고 있다"며 "이번 ESG 위원회 신설이 '뉴노멀'을 사내 문화로까지 정착시킬 수 있는 계기가 될 수 있도록 위원회의 소임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