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삼성 갤럭시S21, 57일 만에 국내 판매 100만대 돌파

정은경 기자

ek7869@

기사입력 : 2021-03-29 11:45

26일, 갤럭시21 시리즈 판매 100만대 돌파
전작인 갤럭시S20보다 한 달가량 빨라

[한국금융신문=정은경 기자]
삼성전자가 지난 1월 출시한 ‘갤럭시S21’ 시리즈가 57일 만에 국내 판매량 100만대를 돌파했다. 이는 출시 이후 57일만으로, 전작보다 약 한 달가량 빠른 기록이다.

갤럭시S21 울트라와 플러스 모델. 사진=삼성전자

이미지 확대보기
삼성전자는 29일 상반기 플래그십 스마트폰 ‘갤럭시S21’ 시리즈의 국내 판매량이 지난 26일 100만대를 넘겼다고 밝혔다.

모델별 판매 비중은 기본 모델인 ‘갤럭시S21’이 52%로 가장 많았다. 이어 최고급 모델인 ‘갤럭시S21 울트라’가 27%, ‘갤럭시S21 플러스’가 21%를 차지했다. 자급제 비중은 전체 판매량의 20%에 달했고, 온라인 판매 비중은 60%인 것으로 알려졌다.

삼성전자는 ‘갤럭시21’ 시리즈의 국내 판매 100만대 돌파를 기념해 ▲정품 웨어러블 등 구매 가능한 10만원 쿠폰 혹은 ‘삼성케어+’ 1년권 ▲갤럭시 버즈 라이브 50% 할인 쿠폰 ▲갤럭시 워치 50% 할인쿠폰 등 구매 혜택 프로모션을 다음달 30일까지 연장한다.

갤럭시S21 시리즈에 대한 평가기관의 호평도 이어지고 있다.

갤럭시S21 플러스는 카메라 품질 평가 전문 비영리 기관 ‘VCX포럼’으로부터 총점 65점을 받아, 전체 스마트폰 카메라 품질 평가 1위에 올랐다. ‘VCX포럼’은 갤럭시S21 플러스에 대해 실내나 야외에서 촬영한 이미지 품질에 거의 차이가 없으며, 셀피 이미지 품질도 우수하다고 평가했다.

영국 소비자연맹지 위치는 갤럭시S21 울트라 모델에 대해 “현재 구매할 수 있는 가장 고가 제품인 동시에 최고의 제품"이라는 총평과 함께 스마트폰 평가 1위로 선정했다.

삼성전자의 갤럭시S21 시리즈는 스마트폰 바디·메탈 프레임·카메라가 매끄럽게 하나로 이어지는 일체감 있는 디자인에 역대 갤럭시 스마트폰 중 가장 강력한 프로세서와 모든 일상을 영화와 같이 특별하게 담을 수 있는 카메라를 탑재한 것이 특징이다.

또 가벼운 무게와 100만원 미만의 저렴한 가격인 ‘갤럭시S21’과 6.7형 대화면에 대용량 배터리를 탑재한 ‘갤럭시S21 플러스’, 현존하는 모바일 혁신 기술을 총망라한 ‘갤럭시S21 울트라’ 등 3종으로 출시돼 사용자의 니즈에 따라 다양한 선택권을 제공한다.

정은경 기자 ek7869@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