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2월 3만9천여 세대 분양, 전년대비 2배 이상…반포 '래미안 원베일리' 등 주목

장호성 기자

hs6776@

기사입력 : 2021-02-01 08:20

짧은 영업일수와 설 연휴 끼어있어 분양실적 연결은 미지수

올해 월별 전국 아파트 분양 예정물량 비교 추이 / 자료=직방

[한국금융신문 장호성 기자]
작년 12월부터 코로나19가 재확산되며 분양일정을 연기하던 아파트들이 2021년 2월부터 다시 분양을 준비하기 시작했다.

설연휴 등의 이유로 비수기인 2월이지만, 올해는 작년말 연기된 분양물량이 대거 분양을 준비하며 전년 동월 대비 2배 이상 많은 3만9,943세대의 아파트가 공급될 예정이다. ㈜직방(대표 안성우)이 2월 분양예정 아파트를 분석했다.

2021년 전국 분양예정 세대는 40만6,562세대로 조사되었으며, 월별로는 2월이 가장 많은 분양을 준비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코로나19등의 영향으로 분양 일정을 월별로 잡지 못한 단지(56,770세대)가 많이 남아있어 월별 예정 세대수는 변동이 있을 것으로 보인다. 2021년 하반기 3기신도시 사전청약 분양은 7월부터 시작되지만 구체적인 월별 일정은 확인되지 않았다.

작년 12월과 지난 1월 분양을 준비하던 단지들이 코로나19 재확산으로 대거 일정이 연기되었다. 특히 수도권에서는 경기도, 지방은 광역시 위주로 분양일정이 연기된 아파트가 많았다.

2021년 2월에는 41개 단지, 총세대수 3만9,943세대 중 3만2,824세대가 일반분양을 준비하고 있다. 2020년 동월 물량과 비교해 총세대수는 2만5,835세대(183% 증가), 일반분양은 2만2,541세대(219% 증가)가 더 분양될 전망이다.

전국에서 공급하는 3만9,943세대 중 2만5,002세대가 수도권에서 분양 준비 중이다. 경기도가 1만8,714세대로 가장 많은 공급이 계획되어 있다. 서울, 경기 등 수도권에서 정비사업 아파트가 많이 분양될 예정이다. 지방에서는 1만4,941세대의 분양이 계획되어 있으며, 부산시가 4,712세대로 가장 많은 공급이 이루어질 전망이다.

2020년 분양실적이 30만6,549천여세대였지만, 올해는 40만6,562세대 이상 분양이 예정되어 있어 작년보다 10만 세대 이상 공급이 늘어날 전망이다. 다만 직방은 “연초부터 공급이 늘어나 분양시장이 활발해질 것으로 보이지만 설연휴가 있고, 영업일수가 짧은 2월 특성상 얼마나 분양실적으로 연결될지는 확실하지 않다”고 평했다.

2월 주요 아파트 분양 캘린더 / 자료=직방



서울시에서는 4개 단지 4,011세대가 분양을 준비하고 있다. ‘래미안원베일리’, ‘자양하늘채베르’ 등 정비사업 아파트가 집중적으로 분양할 예정이다. 최근 서울에서 분양한 ‘힐스테이트리슈빌강일’은 1순위 평균 청약경쟁률이 255.5 : 1로 세 자릿수를 기록하며 높은 경쟁률을 보였다.

신반포3차,경남아파트를 재건축하는 ‘래미안원베일리’는 삼성물산(주)이 시공한다. 서울시 서초구 반포동 1-1번지 일대에 위치하며, 총 2,290세대 중 224세대가 일반분양된다. 전용면적은 46-225m2이다.

자양아파트를 재건축하는 ‘자양하늘채베르’는 코오롱건설(주)이 시공한다. 서울시 광진구 자양동 658-14번지 일대에 위치하며, 총 165세대 중 51세대가 일반분양된다. 전용면적은 46-59m2이다.

경기도에서는 15개 단지 1만8,714세대가 분양을 준비하고 있다. ‘더샵오포센트리체’, ’수원권선6래미안’ 등 1,000세대 이상 대단지 공급이 많다.

(주)포스코건설이 시행, 시공하는 ‘더샵오포센트리체’는 경기도 광주시 오포읍 고산리 333번지 일대에 위치한다. 총 1,475 세대 전부 일반분양되며, 전용면적 59-84m2로 구성되어 있다.

수원권선6구역 일대를 재개발하는 ‘수원권선6래미안’은 삼성물산(주)이 시공한다. 경기도 수원시 권선구 세류동 817-22번지 일대에 위치하며, 총 2,175세대 중 1,231세대가 일반분양된다. 전용면적 48-101m2로 구성되어 있다.

(주)한라가 시행, 시공하는 ‘양평역한라비발디’는 경기도 양평군 양평읍 양근리 산 24-4번지 일대에 위치한다. 총 1,602세대가 전부 일반분양되며, 전용면적 59-98m2로 구성되어 있다.

지방은 부산시(4,712세대), 대구시(3,969세대), 충청북도 (1,311세대) 중심으로 비교적 많은 신규아파트가 공급될 예정이다.

온천4구역 일대를 재개발하는 ‘래미안포레스티지’는 삼성물산(주)이 시공한다. 부산시 동래구 온천동 100-13번지 및 금정구 장전동 511-2번지 일대에 위치하며, 총 4,043세대 중 2,331세대가 일반분양된다. 전용면적은 49-132m2로 구성되어 있다.

(주)세광알이텍이 시행하고, 현대건설(주)이 시공하는 ‘힐스테이트대명센트럴’은 대구시 남구 대명동 221-1번지 일대에 위치하는 최고 49층 주상복합아파트다. 총 861세대 전부 일반분양되며, 전용면적 84-150m2로 구성되어 있다.

(주)호반건설이 시행,시공하는 ‘동남지구호반써밋’는 충청북도 청주시 상당구 청주동남지구 B8블록에 위치한다. 총 1,215세대가 전부 일반분양되며, 전용면적 74-84m2로 구성되어 있다.

인본개발(주)이 시행하고, 한신공영(주)이 시공하는 ‘대전한신더휴리저브’는 대전시 중구 선화동 103-1번지 일대에 위치한다. 총 418세대가 전부 일반분양되며, 전용면적 75-84m2로 구성되어 있다.

장호성 기자 hs6776@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