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동양생명,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에 기금 2억원 전달

유정화 기자

uhwa@

기사입력 : 2021-01-26 09:30

소아암 환아 치료 지원 위한 업무협약식 체결

뤄젠룽 동양생명 사장(왼쪽)과 서선원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 사무총장(오른쪽)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 = 동양생명

[한국금융신문 유정화 기자]
동양생명은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에 약 2억 원의 사회공헌기금을 전달했다고 26일 밝혔다.

동양생명은 지난 25일 서울 종로구 동양생명 본사에서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과 소아암 환아들의 치료 의지 향상을 위한 2021년 사회공헌사업 업무협약식을 체결했다. 앞서 2012년부터 소아암을 앓고 있는 환아와 그 가족들의 치료 의지를 북돋고, 어린이∙청소년의 복지 향상을 위해 소아암 어린이 치료비 지원, 소아암 인식 개선 캠페인 ‘희망별빛’ 등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꾸준히 진행해왔다.

동양생명은 올해에도 소아암 환아와 가족들이 치료에 온전히 집중할 수 있도록 다방면의 지원을 이어나간다. 소아암 치료비 지원은 물론 완치자가 건강하게 사회로 복귀할 수 있도록 장학금 지원, 나아가 대중들이 소아암에 대한 올바른 인식을 가질 수 있도록 ‘희망별빛’ 및 소아암 어린이 꿈 공모전 등 다채로운 소아암 인식 개선 캠페인을 전개할 계획이다.

한편 동양생명은 지난 3년 동안 어린이보험 가입자 중 백혈병과 소아암 관련한 질병 총 1,490건에 대해 약 175억 원의 보험금을 지급했다. 앞으로도 동양생명은 어린이보험의 명가로서 소아암 환아들은 물론 어린이들을 위한 사회적 책임을 다한다는 방침이다.

동양생명 관계자는 “소아암 환아들이 하루 빨리 완쾌될 수 있도록 ‘고객 건강과 행복을 지키는 수호천사’로서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유정화 기자 uhwa@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