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케이뱅크, 신한카드와 최고 연 8.5% 고금리 적금 3만명 한정 판매

김경찬 기자

kkch@

기사입력 : 2020-12-08 16:14

내년 3월까지 신한카드 1종 15만원 사용시 우대금리 제공

케이뱅크가 신한카드와 함께 최고 연 8.5%의 고금리를 제공하는 ‘핫딜적금x신한카드’ 상품을 출시했다. /사진=케이뱅크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김경찬 기자]
케이뱅크가 신한카드와 최고 연 8.5%의 고금리를 제공하는 적금 상품을 출시했다. 신한카드 3종 중 하나의 카드를 내년 3월까지 15만원 이상 사용할 경우 추가금리 6.2%p가 제공된다.

케이뱅크는 8일 최저 연 1.8%에서 최고 연 8.5% 금리를 제공하는 ‘핫딜적금x신한카드’ 상품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기본 금리는 연 1.8%이며, 케이뱅크 신규 회원이거나 적금 가입 시 자동이체를 설정한 고객에게 우대금리 0.5%p가 제공된다. 사실상 누구나 연 2.3% 금리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또한 적금 가입일 직전 6개월 신한카드 이용 실적이 없는 고객이 우대금리 대상 카드를 내년 3월 31일까지 15만원 이상 사용하면 우대금리 6.2%p가 추가로 적용돼 최고 연 8.5% 금리를 받을 수 있다.

대상 카드는 신한카드의 △YOLOⓘ △Simple+ △Deep Dream Platinum+ 카드 등 3종이고, 이 중 하나를 온라인 채널을 통해 신청한 고객에게 우대 금리가 제공된다. 신한카드 우대금리 조건을 모두 충족한 고객에게는 내년 4월 중순 스타벅스 커피 쿠폰 5매를 추가로 증정된다.

‘핫딜적금x신한카드’ 상품의 가입 기간은 1년이며 월 납입액은 최대 20만원이다. 내년 1월 29일까지 선착순 3만명 한정 판매된다.

또한 케이뱅크는 오는 9일 정기예금상품인 ‘핫딜예금xKB손해보험’을 출시한다. 최고 연 7% 금리를 제공하며, 가입기간은 182일, 납입액은 최대 100만원이다.

‘핫딜예금xKB손해보험’은 케이뱅크 앱을 통해 ‘KB손해보험 다이렉트 자동차보험’을 신규 또는 변경 가입하고, 예금 만기까지 유지하면 금리가 제공된다.

케이뱅크 관계자는 “많은 고객이 손쉽게 고금리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우대금리 조건을 최대한 단순하게 설계한 제휴 적금 상품이다”며 “연말연시 케이뱅크의 고금리 예적금 상품을 통해 고객의 계획있는 금융생활을 도울 것”이라고 했다.

김경찬 기자 kkch@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