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금융사 2020 3분기 실적] NH농협캐피탈, 기업·신차금융 자산 성장에 순익 증대

전하경 기자

ceciplus7@

기사입력 : 2020-10-30 17:19 최종수정 : 2020-11-01 12:38

기업·신차금융 성장 포트폴리오 다각화 지속

자료 = NH농협금융지주 3분기 실적보고서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전하경 기자]
NH농협캐피탈이 기업금융, 신차금융 자산 증가로 이자이익이 늘었다. 투자금융 평가손익도 긍정적으로 반영되면서 당기순익도 증가했다.

30일 NH농협금융지주 3분기 실적보고서에 따르면, NH농협캐피탈 3분기 순익은 448억원으로 전년동기대비 11.4% 증가했다. 영업자산이 증가하면서 이자이익, 평가손익 등이 증가해 순이익도 늘었다는 설명이다.

NH농협캐피탈 관계자는 "영업자산이 지속적으로 성장하면서 이자이익이 38억원 증가했다"라며 "투자금융 평가익 등 기타손익도 170억원 증가하며 순익이 전년동기대비 증가했다"고 말했다.

NH농협캐피탈 9월 말 기준 영업자산은 5조5000억원으로 작년 말 대비 6400억원 성장했다. 특히 기업금융 자산과 오토리스와 렌터카 등 신차금융 자산이 늘었다. 9월 말 기준 기업금융 자산은 1조8000억원으로 전년 말 대비 약 4000억원, 신차금융은 1조3000억원으로 전년 말 대비 2000억원 늘었다.

NH농협캐피탈 관계자는 "사업 포트폴리오 리밸런싱 전략에 따라 여전업 대표자산인 안전자산 확보를 적극 추진하고있다"고 말했다.

전하경 기자 ceciplus7@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