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이재용 만난 베트남 총리 "삼성, 반도체·첨단기술 투자 베트남에 해달라"

곽호룡 기자

horr@

기사입력 : 2020-10-20 23:43

[한국금융신문 곽호룡 기자]
이재용닫기이재용기사 모아보기 삼성전자 부회장이 20일 응우옌 쑤언 푹 베트남 총리와 단독면담하고 현지 투자 확대를 요청받았다.

이날 푹 총리는 이 부회장에게 삼성이 베트남에서 반도체 공장에 투자해 전자분야 공급망을 보완시켜달라고 요청했다고, 베트남 정부 매체가 전했다.

또 푹 총리는 "삼성이 첨단기술 사업 추진을 위한 투자 지역을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안다"며 "베트남이 이 프로젝트에 최고의 여건을 마련해주겠다"고 요청했다.

해당 프로젝트가 무엇이고 이 부회장이 어떤 대답을 했는지에 대한 내용은 전해지지 않았다.

베트남 현지에서는 삼성SDI가 전기차 배터리 생산공장 투자계획을 검토하고 있다는 관측이 나오고 있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왼쪽)과 응우옌 쑤언 푹 베트남 총리가 20일 베트남 하노이 총리공관에서 만났다. 출처=VGP.

이미지 확대보기


이 부회장과 푹 총리가 만난 것은 이번이 세 번째다. 2018년 10월 이 부회장이 베트남을 방문했고, 2019년 11월 푹 총리가 정상회의 참석차 한국을 방문했다. 이 때마다 푹 총리는 이 부회장에게 베트남 투자 확대를 요청했다.

삼성은 베트남을 휴대폰 생산의 전초기지로 활용하고 있다.

이 부회장은 오는 22일 베트남 현지 법인을 방문하고 사업현황을 점검하는 일정을 소화할 것으로 알려졌다.

곽호룡 기자 horr@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