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화웨이, 옴디아 선정 ‘3GPP 5G 표준화 정립 기여도’ 1위

정은경 기자

ek7869@

기사입력 : 2020-10-20 17:23

조사위원 배출 수, 5G 관련 제안서·연구서 제출 수 가장 많아

2019 화웨이 MWC(세계 모바일 박람회) 포럼/사진=화웨이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정은경 기자]
화웨이가 5G 표준화 정립에 참여하는 조사위원을 가장 많이 배출하고, 표준화 관련 제안 및 연구 활동을 가장 활발하게 하는 업체로 선정됐다.

시장조사업체 옴디아는 지난 2015년부터 올해 상반기까지 3GPP(이동통신표준화협력기구)가 주도하는 5G 표준화 정립에 참여하는 5G 통신장비업체들의 조사위원 수와 WI(제안서) 및 SI(연구서) 제출 수를 분석한 ‘3GPP 기여도 분석’ 보고서를 발간했다. 이 보고서에 따르면 화웨이가 모든 부문에서 1위를 기록하며,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리더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3GPP에서 활동하는 조사위원은 제안서 및 연구서를 선정하고 기술 평가와 기술 규격의 뼈대를 만들며 실제 기술 개발을 주도한다. 통신장비업체 및 이동통신사들의 연구개발(R&D) 척도로 평가받는 제안서 및 연구서는 3GPP 승인을 거쳐 5G 표준을 구성하는 주요 기술 항목이 된다.

2015년부터 올 상반기까지 3GPP 5G 표준화 정립 참여 조사위원수를 조사한 결과, 화웨이가 가장 많은 81명을 배출했다./자료=옴디아

이미지 확대보기
화웨이는 2015년부터 올 상반기까지 조사 대상 업체 가운데 가장 많은 총 81명의 조사위원을 배출했다. 특히 5G 상용화가 시작된 2019년 한 해에만 최근 5년 중 가장 많은 31명의 조사위원이 배출됐다. 이들은 RAN(무선접속네트워크), SA(서비스 및 시스템 측면), CT(코어네트워크 및 단말) 등 3GPP 기술 분과에 참여하며 5G 표준화 정립에 기여했다고 옴디아는 설명했다.

또 화웨이는 5G 관련 제안서와 연구서를 조사 대상 업체들 가운데 가장 많은 3만1791건을 제출했다. 이 중 1만4494건을 승인받았다.

5G 제안서 및 연구서 제출 건/자료=옴디아

이미지 확대보기


이외에도 화웨이는 ▲5G V2X(차량·사물 통신) ▲LTE V2X ▲NB-IoT(협대역 사물인터넷) ▲3GPP 릴리즈16 ▲URLLC(초고신뢰·저지연·통신) ▲슬라이싱 등 차세대 기술 부문에서도 기여도 1위 업체에 이름을 올렸다.

정은경 기자 ek7869@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