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롯데칠성음료, 5년 새 1조원 투자…업계 1위 오비맥주 2배

서효문 기자

shm@

기사입력 : 2020-09-15 09:25

2015~2019년까지 1조713억원 투자

롯데칠성음료 2015~2019년 투자 규모 현황, 단위 : 억원. /자료=롯데칠성음료.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서효문 기자]
롯데칠성음료가 5년 새 1조원이 넘는 투자를 집행, 업계 1위인 오비맥주의 2배를 넘는 것으로 나타났다.

15일 롯데칠성음료 재무제표에 따르면 2015년부터 지난해까지 롯데칠성음료 총 투자규모(투자 활동에 따른 현금 유출액)은 1조713억원이다. 연도별로는 2015년 3068억원, 2016년 3189억원, 2017년 1447억원, 2018년 1393억원, 2019년 1616억원이다. 올해 상반기도 1318억원을 기록, 2000억원이 넘는 투자규모를 보일 가능성이 크다.

롯데칠성음료 관계자는 “고객들에게 다양한 상품과 서비스를 선보이기 위해서 매년 꾸준한 투자를 진행하고 있다”며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의 투자 확대 의지도 반영됐다”고 설명했다.

오비맥주 연도별 투자 활동으로 인한 현금 유출액 현황, 단위 : 억원. /자료=오비맥주.

이미지 확대보기

롯데칠성음료의 투자 규모는 여타 경쟁사보다 훨씬 많다. 특히 오비맥주는 롯데칠성음료의 절반 수준의 투자에 그쳤다. 오비맥주 지난 5년 새 투자 규모는 5342억원이었다.

최근 업계 유일의 고실적을 기록 중인 하이트진로에 비해서도 2배 이상 높은 투자규모다. 하이트진로는 지난 5년 새 4141억원의 투자를 집행했다. 올해 상반기는 807억원의 투자를 집행, 롯데칠성음료의 61% 수준이었다.

서효문 기자 shm@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