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한국거래소, 오는 7일 'BBIG K-뉴딜지수' 5종 발표

홍승빈 기자

hsbrobin@

기사입력 : 2020-09-03 16:43

10월 중 ETF 상장 추진...탄소효율 그린뉴딜지수도 발표

▲자료=한국거래소

[한국금융신문 홍승빈 기자]

한국거래소는 한국 경제의 패러다임 전환을 견인할 수 있는 선도기업으로 구성된 ‘KRX BBIG K-뉴딜지수’ 5종을 오는 7일부터 발표한다고 3일 밝혔다.

거래소는 정부의 한국판 뉴딜 종합계획의 비전을 구체화하고자 최근 미래 성장주도 산업으로 각광받고 있는 BBIG(배터리·바이오·인터넷·게임) 업종을 기반으로 K-뉴딜지수를 개발했다고 설명했다.

BBIG 산업은 K-뉴딜정책의 핵심 분야로 분류된다. 관련 10개 주요 종목의 시가총액 합계는 지난달 말 기준 322조원이다. 코스피 전체의 20.4%에 해당하는 규모다.

KRX BBIG K-뉴딜지수는 BBIG 4개 업종별로 3개 종목씩 모두 12개 종목으로 구성돼있다.

구성 종목은 ▲2차전지 업종(LG화학·삼성SDI·SK이노베이션) ▲바이오 업종(삼성바이오로직스·셀트리온·SK바이오팜) ▲인터넷 업종(네이버·카카오·더존비즈온) ▲게임 업종(엔씨소프트·넷마블·펄어비스) 등이다. 비중은 모두 12분의 1로 같다.

이와 함께 업종별 10개 주요 종목으로 구성된 ▲KRX 2차전지 K-뉴딜지수 ▲KRX 바이오 K-뉴딜지수 ▲KRX 인터넷 K-뉴딜지수 ▲KRX 게임 K-뉴딜지수 등 업종별 지수 4개도 출시한다.

거래소 측은 지난 2015년 이후 5년간 이들 5개 지수의 연평균 수익률은 30% 안팎에 이르러 3% 안팎인 코스피지수 대비 우수한 성과를 거뒀다고 분석했다.

거래소는 지수 발표 이후 이르면 오는 10월 중 이를 기초자산으로 하는 상장지수펀드(ETF)의 상장을 추진해 자금이 자본시장에 유입될 수 있는 연결고리 역할을 할 수 있도록 도울 계획이다.

거래소 관계자는 “지수에 포함된 총 40개 종목 중 코스닥 종목이 19개에 이르러 이번 지수 출시가 코스닥시장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이와 더불어 오는 10월 말에는 기업들의 친환경 저탄소 기반으로의 전환을 유도하는 '탄소효율 그린뉴딜지수'가 공개된다.

여기에는 탄소배출량 확인이 가능한 약 500여개 종목이 포함된다. 각 종목별 산업특성 및 매출단위당 탄소배출량을 점수화한 탄소효율점수가 높은 기업의 투자비중이 높아지도록 설계된다.

거래소 관계자는 “탄소배출이 적은 기업에 투자가 많이 되고 주가가 상승하면 기업은 저탄소 전환활동을 강화할 유인이 생긴다”라며 “투자와 그린뉴딜 활동 간 선순환 구조의 토대를 구축할 것”이라고 말했다.

▲자료=한국거래소



홍승빈 기자 hsbrobin@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