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롯데온-롯데면세점, 재고 명품 4차 판매…최대 70% 할인

유선희 기자

ysh@

기사입력 : 2020-08-13 09:08

사진 = 롯데온

[한국금융신문 유선희 기자]
롯데온과 롯데면세점은 오는 14일 오전 10시부터 ‘마음방역 명품 세일’ 4차 판매를 시작한다고 13일 밝혔다. 행사는 이번 달 23일까지 진행하며, 면세 재고 명품 44개 브랜드의 1000여 종 상품을 최대 70% 저렴한 가격에 선보인다.​​

롯데온과 롯데면세점은 이번 4차 판매를 위해 지난 차수보다 2배가량 많은 약 70억원의 물량을 준비했다. 23개의 새로운 브랜드 상품을 선보이며, 기존에는 판매하지 않았던 소형 가전, 미용 기구도 판매할 예정이다.

지난 세 차례의 면세 재고 명품의 성적도 좋다. 매번 준비 물량의 70% 이상이 판매되고 있으며, 이에 힘입어 롯데온의 7월 명품 매출은 전년 대비 61.5% 증가했다.

이번에 판매하는 상품은 통관 절차를 거쳐 다음 달 7일부터 순차적으로 발송되며, 롯데온과 롯데면세점은 추석 전에 통관 및 배송을 마칠 계획이다.

롯데e커머스 김영준 명품팀장은 “롯데온과 롯데면세점이 진행했던 세 차례의 재고 면세 명품이 좋은 반응을 얻어 이번에는 역대 최대 물량을 준비했다”며, “추후 면세 재고 명품을 포함해 병행 수입 상품 등 명품을 강화해 나갈 계획”라고 말했다.

유선희 기자 ysh@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