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갤럭시 Z플립, 글로벌에서도 판매 돌풍 조짐…"삼성, 폴더블 대중화 의지"

곽호룡 기자

horr@

기사입력 : 2020-02-17 12:47 최종수정 : 2020-02-18 07:56

갤럭시 Z플립. 사진=삼성전자.

[한국금융신문 곽호룡 기자]
삼성전자 새로운 폴더블폰 '갤럭시 Z플립'이 출시 초기 글로벌 '완판' 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17일 업계에 따르면 지난 14일부터 미국, 아랍에미리트(UAE), 싱가포르 등에서 출시된 갤럭시 Z플립 초도물량이 최대 2시간 안에 매진됐다.

갤럭시 Z플립은 국내에서도 삼성전자·이동통신사 3사 물량 2만대가 출시 당일 모두 판매된 바 있다.

갤럭시 Z플립 첫 물량은 전작 갤럭시폴드에 비해 더 많은 것으로 파악된다. 국내 2만대는 갤럭시폴드 초도물량에 약 10배에 달한다. 해외 판매도 전작보다 늘었다는 관측이다.

업계에서는 갤럭시 Z플립 흥행 요인을 가볍게 만들어진 새로운 폼팩터와 폴드 대비 저렴해진 가격경쟁력에서 찾는다.

갤럭시 Z플립 무게는 183g으로 갤럭시 폴드(276g)에 약 65% 수준이다. 접었을 때 크기는 가로x세로x두께가 7.3x8.7x1.7cm로 휴대성을 유지했다.

폴더블폰 가격이 저렴해지고 있는 점도 흥행 요소로 꼽힌다. Z플립 국내 출시가는 165만원으로, 출시 당시 240만원에 달하던 갤럭시폴드 보다 약 80만원 저렴해졌다. 함께 출시된 갤럭시S20 울트라는 159만원으로 큰 차이가 나지 않는다.

다만 업계에서는 Z플랩 올해 글로벌 물량을 150~200만대로 예상하고 있다. 삼성전자가 폴더블 확대를 위한 증산을 진행하고 있지만 하반기 갤럭시폴드2 출시를 앞두고 있어, Z플립의 절대적인 수량 자체는 다소 제한이 있을 것이라는 분석이다.

곽호룡 기자 horr@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