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서재환 금호산업 사장, 여주 교동 랜드마크 수주 등 주택 공략 박차

서효문 기자

shm@

기사입력 : 2020-02-13 06:05 최종수정 : 2020-02-13 16:54

첫 도정 수주 ‘여주 교통 공동주택 신축공사’…올해 5330가구 주택 공급

서재환 금호산업 사장.

[한국금융신문 서효문 기자]
최근 주택 호조로 금호아시아나그룹 재건 선봉장으로 부상한 서재환 금호산업 사장(사진)이 경기도 여주 교통 랜드마크 수주를 신호탄으로 올해 주택 공략에 나섰다.

금호산업은 지난달 30일 올해 첫 수주 성과로 경기도 여주시 교동 2지구 공동주택 신축공사를 수주했다고 밝혔다. 총 605가구를 짓는 이 곳은 오는 5월 착공과 함께 분양을 진행한다.

단지는 지하 1층~지상 27층 규모의 아파트7개동과 부대 복리시설이 들어선다. 특히 교동2지구 공동주택은 지난 10월 분양한 여주 교동 1지구 단지와 인접해 준공 시 1000가구 이상의 대 단지를 구성한다.

지난달 주택 분야에서 첫 성과를 낸 가운데 금호산업은 올해 총 올해 5개 단지, 5330가구의 주택을 공급할 계획이다. 일반 분양 물량은 4573가구다.

시기별로는 올해 상반기 4개 단지 분양 일정을 잡고 있다. ‘과천 S9BL’, ‘군산나운2 재건축’, ‘대구다사역 공동주택사업’, ‘인천 용마루’가 이 시기에 분양을 앞둔 곳이다.

특히 1000가구에 육박하거나 넘는 대단지가 3곳이다. 군산나운2 재건축과 대구다사역 공동주택사업은 각각 993가구, 945가구를 총 공급한다. 인천 용마루의 경우 총 공급 물량이 2312가구나 된다.

하반기에는 1개의 단지가 분양 예정이다. ‘대구 배나무골 재개발’이 그 곳이다. 이 단지는 총 443가구를 공급하며, 일반 분양은 270가구다.

금호산업 관계자는 “올해 약 4000세대 안팎을 국내 주택 시장에 공급할 예정”이라며 “적극적인 영업 활동을 통해 주택 사업 실적을 최대한 끌어 올릴 계획”이라고 말했다.

금호산업 올해 주택 공급 예정 일정. /자료=금호산업.

이미지 확대보기

한편, 금호산업은 2015년 워크아웃 졸업 이후 주택 부분에서 높은 성과를 내고 있다. 도시정비사업 신규 수주를 비롯해 수주잔고가 6조원이 넘었다. 또 지난해 11월 분양한 DMC금호리첸시아, 힐스테이트 어울림 효자, 무등산 자이&어울림 등 3곳의 분양 단지에서 모두 100 대 1 이상의 높은 최고 경쟁률을 보였다. 이를 바탕으로 금호산업은 2년 연속 영업이익 400억원 돌파를 기대하는 등 호실적을 보인다.

서효문 기자 shm@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