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한화, 전략부문 신설 김동관 부사장 지휘

오승혁 기자

osh0407@

기사입력 : 2019-12-27 11:22

김동관 한화솔루션 전략부문장, 한화 전략부문장 겸직
한화 회약, 방산, 무역, 기계 등 중장기 전략 수립 미래 마련
신시장 개척, 글로벌 성장 동력 모색 기억문화 혁신

[한국금융신문 오승혁 기자]
한화가 2020년 1월 1일자로 전략부문을 신설한다.

전략부문장은 한화솔루션 전략부문장을 맡게 될 김동관닫기김동관기사 모아보기 부사장이 겸직한다.

김동관 한화솔루션 부사장의 모습과 한화 로고, 태양광 패널/사진=한국금융신문

이미지 확대보기
전략부문은 한화 화약-방산, 무역, 기계 등 주요 사업의 미래전략방향 설정 및 투자계획 등 중장기 전략을 수립하여 미래 가치를 제고하는 역할을 수행한다.

신시장을 개척하며 글로벌 성장 동력의 발굴도 적극적으로 모색한다. 4차 산업혁명 시대에 걸맞은 조직문화 도입 및 업무 성과를 효율적으로 창출할 수 있는 기업문화 혁신방안도 마련할 예정이다.

김동관 전략부문장 내정자는 입사 이후 태양광 사업에 전념해 성장과 발전을 이끌어 내면서 역량을 인정받았으며, 이제 한화가 영위해 온 비즈니스 전반의 미래 가치 창출이라는 새로운 역할에 도전한다.

옥경석 한화 대표이사는 “급변하는 글로벌 경영 환경 및 불확실한 대외 환경에 선제적이고 신속한 대응을 위하여 전략부문을 신설했다”며 “전략부문은 각 사업의 글로벌 성장과 미래 기업가치 제고에 중점을 둔 중장기 전략을 수립, 실천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오승혁 기자 osh0407@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