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네이버웹툰, 댓글 관리 기능 도입…“창작자 보호·독자 소통 강화”

이주은

nbjesus@

기사입력 : 2023-04-19 15:09

아마추어 작가 성장 돕는 플랫폼 환경 조성
‘창작자 상생’ 최우선으로 플랫폼·기술 지원 앞장

  • kakao share
  • facebook share
  • telegram share
  • twitter share
  • clipboard copy
네이버웹툰이 '크리에이터스' 댓글 관리 기능을 새롭게 도입했다. / 사진제공=네이버웹툰

네이버웹툰이 '크리에이터스' 댓글 관리 기능을 새롭게 도입했다. / 사진제공=네이버웹툰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이주은 기자] 네이버웹툰(대표 김준닫기김준기사 모아보기구)이 악성 댓글로부터 도전·베도 창작자를 보호하고 독자 소통을 강화하기 위해 ‘댓글 관리’ 기능을 19일 새롭게 오픈했다.

이번에 선보이는 댓글 관리 기능은 ▲댓글창 닫기 ▲댓글 제한 ▲댓글 픽 ▲크리에이터 뱃지 등 4가지다. 창작자는 댓글 영역 자체를 없애거나 악성 댓글을 제한할 수 있다. 마음에 드는 댓글을 고정 노출하거나 직접 댓글을 달 수도 있다. 도전·베도 창작자 전용 시스템 ‘크리에이터스’를 비롯해 네이버웹툰 모바일 앱·웹, PC 내 도전·베도 공간에서 이용 가능하다.

▲댓글창 닫기 ▲댓글 제한은 창작자 보호에 초점을 둔 기능이다. 댓글창 닫기를 통해 창작자는 회차별 댓글 영역 노출 여부를 선택할 수 있다. 댓글 제한 기능을 통해 악성 댓글을 남기는 이용자의 댓글 작성 자체를 제한할 수 있다. 제한 인원은 최대 300명이다.

▲댓글 픽 ▲크리에이터 뱃지는 독자 소통 강화를 목적으로 도입했다. 댓글 픽은 작품에 달린 댓글 중 하나를 창작자가 직접 선택해 최상단에 노출한다. 크리에이터 뱃지는 창작자가 직접 작성한 댓글을 표시해준다. 해당 기능을 통해 창작자와 독자 간 상호 작용이 더욱 활발해질 것으로 보인다.

김효정 네이버웹툰 프로덕트 총괄 리더는 “네이버웹툰의 승격 모델은 창작자가 도전만화와 베스트도전을 거쳐 정식 연재로 데뷔하는 과정에서 탄탄한 독자 팬덤을 형성할 수 있는 것이 가장 큰 장점”이라며 “아마추어 창작자들이 독자들과 긍정적으로 소통하고 창작 활동에 동기 부여 받을 수 있는 플랫폼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힘쓸 것”이라고 밝혔다.

이주은 기자 nbjesus@fntimes.com

가장 핫한 경제 소식! 한국금융신문의 ‘추천뉴스’를 받아보세요~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