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외환당국, 환율안정에 2분기 154억 달러 순매도…역대 최대

정선은 기자

bravebambi@

기사입력 : 2022-09-30 19:46

2분기 외환 순거래액 -154억900만 달러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외환당국이 원/달러 환율이 치솟는 가운데 지난 2분기(4∼6월) 시장안정을 위해 외환시장에서 실시한 외환 순거래액이 마이너스(-) 154억900만 달러로 나타났다.

한국은행(총재 이창용닫기이창용기사 모아보기)과 기획재정부(부총리 겸 장관 추경호닫기추경호기사 모아보기)는 30일 이 같은 내용의 2022년 2분기 외환시장 안정조치 내역을 공개했다.

외환 순거래액은 외환 총매수와 총매도의 차액이다. 지난 2019년 3분기부터 분기별로 외환당국의 외환순거래액을 공개하는에 이번에 최대 순매도 규모다.

지난 2022년 2분기 원/달러 환율은 1215.20원에 출발해 분기 중 1303.70원까지 터치했다.

미국 연준(Fed)의 통화 긴축 가속 전망에 달러 강세가 나타나고 원/달러 환율이 고공행진하면서 외환당국의 환율 방어가 두드러진 것으로 풀이된다.

외환당국의 외환 순거래액은 지난 2021년 3분기(-71억4200만 달러)부터 순매도를 기록했다. 2021년 4분기(-68억8500만 달러), 2022년 1분기(-83억1000만 달러)로 확대돼 왔다.

외환당국의 시장안정 달러 매도에 2분기 석 달간 줄어든 외환 보유액 규모는 195억300만 달러다.

달러 강세가 더 심화된 2022년 3분기 시장안정조치 내역은 오는 12월 말 공개한다.

사진/그래픽=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