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국민연금공단 새 이사장 공모 속도…19일 후보자 면접

정선은 기자

bravebambi@

기사입력 : 2022-08-19 09:43

임추위, 3명 후보 압축해 면접…복지부장관 공석 가운데 속도

사진제공= 국민연금공단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국민연금공단 새 이사장 공개모집에 착수한 가운데 서류심사를 통과한 3명 후보자에 대한 면접이 19일 이뤄진다.

19일 보건복지부, 국민연금공단 등에 따르면, 지난 10일까지 실시한 국민연금공단 새 이사장 공모에 5~6명 가량이 지원서를 접수했으며, 공단의 비상임이사, 학계, 법조계 인사 등 외부전문가로 구성된 임원추천위원회가 서류심사를 거쳐 3명을 추려 이날 공단 서울 남부지역본부에서 면접 심사를 진행한다.

안팎에 따르면, 면접심사 대상자군에 김태현닫기김태현기사 모아보기 예금보험공사 사장, 김용하 순천향대 IT금융경영학과 교수 등이 포함돼 있는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국민연금공단 이사장직은 보건복지부장관이 임명권자인 대통령에게 임명제청을 하면 대통령이 임명하는 방식이다.

당초 안팎에서는 주무장관인 보건복지부 장관이 임명되고 새 국민연금공단 이사장 선임 절차가 이뤄질 것으로 관측돼 왔지만, 지난 7월 26일 임추위가 가동되면서 예상보다 빠르게 공모 절차를 진행했다.

면접 진행 후 단독 최종 후보자가 결정될 경우 장관이 공석인 만큼 조규홍 복지부 1차관이 임명제청 권한을 행사할 수 있을 것으로 점쳐지고 있다.

국민 노후자금 최전선에 있는 국민연금공단 이사장 자리는 전임 김용진 이사장이 지난 4월 사퇴한 이후 넉 달 째 비어 있다.

이사장 임기는 3년이며 경영실적평가 결과에 따라 1년을 단위로 연임이 가능하다.

현재 국민연금공단은 박정배 기획이사의 이사장 대행 체제로 운영되고 있다.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