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티몬, 큐텐 매각설 '부인'…"현재 투자 유치 중"

나선혜 기자

hisunny20@

기사입력 : 2022-06-27 11:54

"2000억원 가치 어디서 나온지 몰라"…여러 곳과 협의 중
토스페이먼츠와 경영권 매각설에…"전략적 투자 논의 대상 중 하나"

장윤석 티몬 대표./사진제공=티몬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나선혜 기자]
티몬(대표이사 장윤석)이 경영권 매각 협상 중인 것으로 알려졌으나 부인했다.

27일 업계에 따르면 티몬이 일본 플랫폼 업체 큐텐(Qoo10)에 경영권 매각을 놓고 막판 협상 중이라고 전해졌다. 인수 대상은 몬스터홀딩스(81.74%), 티몬글로벌(16.91%) 등 지분 전량으로 알려졌다.

이에 티몬 관계자는 "큐텐은 전략적 투자를 논의하는 대상 중 하나"라고 선을 그었다. 이어 매각 금액에 대해서도 "매각 협상이 아닌데 2000억원의 가치가 어디서 나온지 모르겠다"며 "티몬은 현재 투자 유치 중이고 여러 곳과 협의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토스의 자회사인 토스페이먼츠와 경영권 매각을 논의했다고 알려졌으나 이에 대해서도 티몬 측은 "사실과 다르다"며 "토스도 전략적 투자를 논의하는 대상 중 하나다"고 해명했다.

앞서 티몬은 지난해 새로 취임한 장윤석 대표가 이커머스 3.0으로 도약을 밝힌 바 있다. 온라인 기자간담회에서 장 대표는 '콘텐츠 커머스로 변화'를 선언하며 자체 제작 커머스 예능을 만드는 등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성과에 따라 월급이 달라지는 '게이미피케이션(gamification)' 제도도 도입해 내부 환경도 혁신하고 있다.

한편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따르면 티몬은 지난해 매출 약 1290억원, 영업손실 약 760억원을 기록했다.

나선혜 기자 hisunny20@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