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김준기 DB그룹 창업회장, 동해시 산불피해 복구 성금 2억원 기부

전하경 기자

ceciplus7@

기사입력 : 2022-03-11 15:46

DB메탈 3억원 전달

전상수 DB메탈 동해공장장(오른쪽), 심규언 동해시장, 김경덕 DB메탈 김경덕 사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DB그룹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전하경 기자]
김준닫기김준기사 모아보기기 DB그룹 창업회장이 동해시 산불피해 복구 성금 2억원을 기부했다.

DB그룹은 김준기 DB그룹 창업회장이 11일 오후 동해시에 산불피해 복구에 써달라면 사재 2억원을 전달했다고 11일 밝혔다. 김준기 창업회장은 동해시 출신 기업인이다.

DB메탈도 이날 동해시에 성금 3억원을 전달했다. DB메탈은 동해시에 단일 규모 세계 최대의 합금철 제조공장을 운영 중이다.

김준기 창업회장은 "예기치 못한 산불로 큰 피해를 입은 고향 동해시민들께 깊은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며 “향토민들의 빠른 피해 복구와 일상 회복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전하경 기자 ceciplus7@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