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신한라이프, '넷제로 보험 연합' 가입…탄소 중립 추진

임유진 기자

ujin@

기사입력 : 2021-10-19 12:11

상품 및 서비스 개발·보험 계약 관리 및 인수·자산 운용서 실천

신한라이프 본사 전경./사진제공= 신한라이프

[한국금융신문 임유진 기자]
신한라이프가 ESG 경영 일환으로 탄소 중립을 추진하기 위해 넷제로(Net-Zero) 보험 연합에 가입했다.

신한라이프는 업계 최초로 넷제로(Net-Zero) 보험 연합(이하 NZIA)에 가입했다고 19일 밝혔다.

NZIA(Net-Zero Insurance Alliance)는 탄소중립 달성을 위한 글로벌 보험 연합으로 AXA, Allianz, Swiss RE 등 글로벌 보험시장에서 영향력을 가진 보험사와 재보험사들이 뜻을 합쳐 오는 2050년까지 탄소중립을 달성하기 위해 결성됐다. 탄소중립은 온실가스 배출을 최대한 줄이고, 발생한 탄소는 흡수하고 제거해 실질적인 배출량을 0(Zero)으로 만들겠다는 개념이다.

NZIA에 가입한 보험사와 재보험사는 보험계약 인수, 금융자산 투자 등의 과정상에서 직간접적으로 발생하는 탄소배출량을 ‘0’으로 만들기 위해 5년마다 중간 목표를 개별적으로 설정하고, 국제 기준에 따라 탄소배출량을 보고하는 등 넷제로 활동을 실천하게 된다.

이번 NZIA 가입으로 신한라이프는 상품 및 서비스 개발, 보험계약 관리 및 인수, 자산운용 전략 등에 있어 탄소중립을 추진하는 동시에 업계의 탄소중립 달성을 적극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성대규닫기성대규기사 모아보기 신한라이프 사장은 “신한금융그룹의 친환경 전략 ‘제로 카본 드라이브(Zero Carbon Drive)’ 에 적극 동참하고 글로벌 이니셔티브에 선도적으로 참여하고자 이번 NZIA 가입을 추진하게 됐다”라며 “앞으로도 ESG 경영에 대한 신한라이프의 진정성 있는 실천을 이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신한라이프는 최근 조용병닫기조용병기사 모아보기 신한금융그룹 회장이 발표한 ESG 슬로건 ‘Do the Right Thing for a Wonderful World(멋진 세상을 향한 올바른 실천)’를 토대로 다양한 ESG 경영활동을 추진하고 있다.

앞서 신한라이프는 2019년 국제표준화기구(ISO)에서 제정한 환경경영체제 관련 시리즈 중 최고 레벨에 해당하는 ‘ISO 14001’ 인증을 획득하고, 지난해 UN 지속가능보험원칙(PSI)에 가입하는 등 지속가능경영 체제 확립과 실행력 강화를 위해 노력해 왔다.

사회공헌재단인 신한라이프빛나는재단을 통해 CSR(기업의 사회적 책임)도 실천한다. 지난 여름방학엔 ‘결식 우려 아동 지원 사업’을 진행하는 등 장학프로그램을 통해 교육 편차를 해소하고, 아동복지기관에 맞춤형 프로그램을 제공하는 등 돌봄 공백 해소에 나서고 있다.

임유진 기자 ujin@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