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기아, 역동성·효율성 강화한 'K8 하이브리드' 출시

기사입력 : 2021-05-06 18:01

[한국금융신문 곽호룡 기자]
기아 K8 하이브리드가 더욱 역동적인 주행성능과 함께 재탄생했다.

기아 K8 하이브리드.

이미지 확대보기


기아는 지난 4일 'K8 하이브리드'를 출시했다. 지난달 출시한 2.5가솔린, 3.5 가솔린, 3.5 LPI에 이어 1.6 터보 하이브리드를 추가해 총 4개 엔진 모델을 갖췄다.

K8 하이브리드는 최고출력 180PS(마력)과 최대토크 27.0kgf·m의 1.6 터보 하이브리드 엔진을 장착했다. 여기에 최고출력 44.2kW, 최대토크 264Nm의 구동모터, 6단 자동변속기를 조합해 하이브리드의 정숙성과 효율성을 확보했다.

K8 하이브리드는 새 파워트레인 탑재로 더 역동적인 주행이 가능해질 전망이다. K8에 장착된 1.6 터보 하이브리드 엔진은 이전 K7 2.4 하이브리드 엔진의 최고 출력(159PS)과 최대 토크(21.0kgf·m) 대비 약 13%, 29% 향상됐다.

효율적인 주행이 가능하도록 연비도 개선됐다. K8 하이브리드에는 구동모터의 효율을 높이고 12V 보조배터리 통합형 고전압 배터리 적용하고 차량 무게도 줄였다. 이로 인해 17인치 휠 기준으로 K7 하이브리드(16.2 km/ℓ) 대비 약 11% 높은 복합연비 18.0km/ℓ를 달성했다.

또 K8 하이브리드는 하이브리드 전용 17인치 전면가공 휠, 후면부 하이브리드 엠블럼, 하이브리드 특화 클러스터 그래픽을 추가해 하이브리드의 개성을 더했다.

기아 K8 하이브리드.

이미지 확대보기


아울러 고속도로 주행 보조 2(HDA 2), 전방 충돌방지 보조(FCA),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SCC), 내비게이션 기반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NSCC), 지능형 속도 제한 보조(ISLA) 등 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을 대거 탑재해 높은 수준의 안전성과 편의성을 확보했다.

기아 K8 하이브리드, HEV 특화 클러스터.

이미지 확대보기
개별소비세 3.5%와 하이브리드 세제가 적용된 트림별 가격은 노블레스 라이트 3698만원, 노블레스 3929만원, 시그니처 4287만원이다.

K8 하이브리드는 저공해자동차 제2종으로 서울시 공영주차장 및 전국 공항주차장 요금 50% 감면, 남산 1·3호 터널 혼잡통행료 면제 등 혜택을 받을 수 있다.

기아 관계자는 “K8 하이브리드는 높은 시장의 관심과 기대를 충족시키는 프리미엄 하이브리드로 준대형 하이브리드 시장 확대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곽호룡 기자 horr@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