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허창수 GS 명예회장, 전경련 2년 더 맡는다…2011년 이후 5연임

곽호룡 기자

horr@

기사입력 : 2021-02-25 15:50

[한국금융신문 곽호룡 기자]
허창수닫기허창수기사 모아보기 GS그룹 명예회장(사진)이 전국경제인연합회(전경련) 회장직을 한 차례 더 맡는다.

전경련은 오는 26일 오전 서울 여의도 전경련 컨퍼런스센터에서 제60회 정기총회를 열고, 허 회장을 제38대 회장으로 추대키로 결정했다고 25일 밝혔다.

허 회장은 2023년까지 2년 임기로 전경련을 이끈다. 2011년 전경련 회장으로 추대된 허 회장은 이번까지 다섯번째 연임하게 됐다.

전경련 관계자는 "여러 기업인들과 재계 원로들이 지금같이 어려운 상황에서는 전경련을 잘 아는 허 회장을 재추대해야 한다고 의견을 모았다"고 밝혔다.

허 회장은 2016년 이후부터 계속 회장직을 고사했으나 후임자로 선뜻 나서는 인물이 없었던 것으로 전해진다. 전경련이 당시 국정농단 사태로 위상이 추락하는 바람에 부담을 느낀 것으로 보인다.

곽호룡 기자 horr@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