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KT-지니뮤직, ‘김태원석함’의 최종 우승자 오샘 디지털싱글 앨범 출시 지원

정은경 기자

ek7869@

기사입력 : 2020-10-12 11:33

인디 싱어송라이터 선발 오디션 ‘김태원석함’ 최종 우승자로 ‘오샘’ 선정
오는 14일 디지털 싱글 앨범 ‘런드리’ 발매…부활 김태원 프로듀싱 맡아

'김태원석함'의 최종 우승자 오샘의 디지털 싱글 앨범 '런드리' 이미지/사진=지니뮤직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정은경 기자]
지니뮤직과 KT, 김태원이 인디 싱어송라이터 선발 오디션 김태원석함의 최종 우승자 오샘의 앨범 출시를 지원했다고 12일 밝혔다.

인디 싱어송라이터 선발 오디션 김태원석함에서 최종 우승한 오샘의 디지털 싱글 런드리(Laundry)’는 오는 14일 발매된다. 이번 앨범은 부활의 리더 김태원이 프로듀싱을 맡았다.

김태원석함의 최종 우승자 오샘은 오디션 우승으로 내 음악에 대해 확신을 갖게 됐다앨범 런드리는 오디션 과정에서 김태원 선배가 음악적 시각을 넓혀주고 부족한 노래 테크닉을 깨닫게 해주는 과정에서 탄생됐다고 말했다.

지니뮤직은 김태원석함우승자 오샘의 앨범 출시를 지원하며 지니 플랫폼과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SNS 채널에 앨범프로모션도 진행할 예정이다.

인디 싱어송라이터 발굴 오디션 '김태원석함'의 최종 우승자 오샘(왼쪽)이 부활의 리더 김태원(오른쪽)과 녹음실에서 대화를 나누고 있다./사진=지니뮤직

이미지 확대보기


오샘은 이미 10여 년간 싱어송라이터, 밴드 멤버, 음악감독 등 다양한 음악 활동을 계속해온 인디뮤지션이다.

오샘은 “10년간 음악 활동을 해왔지만, 자신의 음악을 알릴 기회가 적었고, 대중들 앞에서 음악을 선보일 기회를 갖기 위해 오디션 프로그램에 도전했다”며 참가 이유를 밝혔다.

오샘은 ‘김태원석함’ 비대면 오디션 예선전 때 특이한 인형 복장으로 ‘화성침공’을 불러 화제가 됐다. 독특한 가사와 중독성 있는 후렴구로 김태원에게 별표를 받고 당당히 준결승에 올랐다. 준결승에서 오샘은 ‘드라큘라’를 불러 창의성 100점을 받기도 했다. 결승전에서는 몽환적이며 독특한 분위기를 살린 ‘런드리’로 최종 우승자가 됐다.

오샘의 독특한 작곡, 작사 능력을 높게 인정한 김태원은 “생에 기회란 수차례 다가오겠지만 2020의 ‘런드리’가 오샘의 특별한 순간의 경험이길 바란다”며 “앞으로 많은 이들의 위로와 즐거움을 주는 싱어송라이터 오샘이 되길 바란다”고 격려의 말을 전했다.

지니뮤직 관계자는 “‘김태원석함’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음악 활동에 제약을 받는 인디 뮤지션들이 세상에 자신의 음악을 알릴 수 있도록 기획됐다”고 밝혔다. 지니뮤직과 KT, 부활의 리더 김태원은 지난 4개월간 ‘김태원석함’을 함께 진행했다.

김태원은 오디션을 진행하면서 “인디 싱어송라이터 오디션 ‘김태원석함’으로 혼자 작곡, 작사하고 노래하는 싱어송라이터들에게 가능성의 ‘불씨’를 붙여주고 싶었다”는 말로 오디션의 의미를 대신했다.

조훈 지니뮤직 대표는 “‘음악을 사랑하는 사람들을 행복하게 하는 기업’이 되기 위해 인디뮤지션을 지원하는 오디션프로젝트에 참여했다”며 “앞으로도 당사는 음악과 관련된 다양한 비즈니스를 추가로 발굴해 음악을 사랑하는 사람들을 행복하게 해주는 기업이 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정은경 기자 ek7869@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