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속보] LG화학, 배터리 사업 물적분할…12월 'LG에너지솔루션' 신설

곽호룡 기자

horr@

기사입력 : 2020-09-17 11:57

[한국금융신문 곽호룡 기자]
LG화학이 17일 긴급이사회를 통해 배터리 사업부 분사를 확정했다.

LG화학은 오는 12월 1일 배터리 사업부를 분할해 'LG에너지솔루션(가칭)'을 설립하기로 했다. 해당 안건은 오는 10월 30일 주주총회를 통해 최종 의결하게 된다.

분할 방식은 LG화학이 신설법인 지분을 100%를 보유하는 물적분할로 진행된다.

신설법인에 대한 기업상장(IPO) 신청은 하지 않았다. 업계에서는 내년 이후 상장을 추진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LG화학은 "배터리 사업의 실적 및 시장 상황을 고려할 때 기업가치를 재평가 받고 주주가치를 극대화할 수 있는 최적의 시점으로 판단했다"면서 "(기존 LG화학은) 석유화학, 첨단소재, 바이오 부문에서도 적기에 필요한 투자를 집중하여 배터리 사업과 함께 균형 있는 사업 포트폴리오를 갖춘 ‘글로벌 Top5 화학회사’로 자리매김할 것"이라고 밝혔다.

곽호룡 기자 horr@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