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현대차 코나EV, 한 번 충전으로 1000km 주행 성공

곽호룡 기자

horr@

기사입력 : 2020-08-14 09:25

코나EV.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곽호룡 기자]
현대차 전기SUV 코나 일렉트릭(EV)이 한 번 충전으로 1000km 이상을 주행하며 경쟁력을 입증했다.

14일 현대차는 코나EV가 지난달 22~24일 독일에서 실시된 시험주행에서 각각 1026km, 1024.1km 그리고 1018.7km의 주행거리를 달성했다고 밝혔다. 평균 전비는 1kWh 당 16km 수준이다. 국내 인증 전비 보다 5.6km/kWh 이상 높은 수치다.

시험주행에 투입된 모델은 일반적인 코나EV 양산차로, 레이싱 서킷에서 켰다. 일반적인 도심 주행 평균속도인 시속 30km로약 35시간 동안 달렸다. 주행거리를 늘리기 위해 에어컨과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을 작동하지 않았고, 도로교통법 준수를 위해 주간주행등만 켰다.

위르겐 켈러 현대차 독일법인 MD는 "이번 시험주행을 통해 코나EV는 효율적인 친환경 SUV로서의 잠재력을 보여줬다"고 말했다.

곽호룡 기자 horr@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