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산업은행, 쌍용차 대출 900억원 연말까지 만기 연장

정선은 기자

bravebambi@

기사입력 : 2020-07-06 15:30

산업은행 본점 / 사진= 산업은행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산업은행이 쌍용자동차가 7월 갚아야 하는 대출금 총 900억원의 만기를 올해 말까지 연장하기로 했다.

산업은행은 7월 6일과 7월 19일로 각각 만기가 돌아오는 쌍용차 대출 700억원, 200억원의 만기를 연말까지 연장하기로 결정했다고 6일 밝혔다.

쌍용차는 지난달 만기가 돌아온 외국계 금융기관 대출 일부를 상환하고, 나머지는 만기를 연장했다. 외국계 금융기관 대출 만기 연장이 이뤄지면서 산업은행도 이달 대출금 만기를 연장한 것으로 풀이된다.

앞서 최대현 산업은행 부행장은 지난달 17일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쌍용차에 대해 "타 기관과 협의가 된다면 기존에 나갔던 자금을 회수하는 일은 없을 것"이라며 만기 연장을 시사한 바 있다.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