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SK브로드밴드, 한국서비스품질지수 초고속인터넷 6년 연속 1위·IPTV 2년 연속 1위

오승혁 기자

osh0407@

기사입력 : 2020-07-01 10:18

초고속인터넷 부문 6년 연속, IPTV 부문 2년 연속 1위
고객맞춤 콘텐츠, 고객자문단 다각화 분석 등 행보 유효타

[한국금융신문 오승혁 기자]
SK브로드밴드가 한국표준협회가 주관하는 2020년 한국서비스품질지수에서 초고속인터넷 부문 6년 연속, IPTV 부문 2년 연속 1위를 달성했다고 1일 밝혔다.

성과에 대해 SK브로드밴드 측은 “고객에게 차별적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끊임없는 노력을 인정받은 결과라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급격히 변화하고 있는 미디어 산업의 트렌드 리더로서 역할을 다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SK브로드밴드는 ▲온라인 개학 대비 빠른 방문 및 처리 ▲구형 와이파이 단말 무상 교체 등 고객 불편사항을 선제적으로 해결하는 행보로 소비자만족에 애쓰고 있다.

SK브로드밴드 모델들의 IPTV 콘텐츠 홍보 모습/사진=SK브로드밴드

이미지 확대보기
이와 함께 베이비·키즈 가구를 위한 B tv ZEM 키즈, 시니어를 위한 온라인 트로트 경연대회 VIVA 트롯 등 고객맞춤형 B tv 콘텐츠 제공으로 고객 니즈에 반응한 점이 평가에 작용한 것으로 보인다.

2014년부터 운영 중인 고객자문단은 미디어 콘텐츠를 적극적으로 소비하고 유행에 민감한 20대, 키즈 부모, 미디어 신 소비층인 4050 장년층, 시니어 등의 다양한 세그먼트별로 구성해 신규 서비스 사전체험, 개선점 발굴, 심층인터뷰 등에 참여함으로써 고객의 생생한 목소리를 전달하는 역할을 하고 있다.

SK브로드밴드 고객자문단 회의 모습/사진=SK브로드밴드

이미지 확대보기
아울러 SK브로드밴드는 코로나19로 사회 각계각층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에서 기업의 사회적 가치(SV) 실현을 위한 노력도 기울이고 있다.

B tv 홈스쿨링 특별관을 통해 유료로 제공하던 교육·학습콘텐츠를 대부분 무료로 전환하는 한편,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에게 요금을 감면하고 장애인, 차상위계층 등 취약계층에 대한 미디어 접근성을 개선하는 등 사회적 가치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지난 4월 티브로드와의 합병을 계기로 케이블TV에서 제공해온 지역사회 정보와 지역경제 활성화 콘텐츠를 IPTV에서도 즐길 수 있도록 편성함으로써 새로운 부가가치 창출과 함께 지역사회와 더욱 가까워지고자 하는 노력을 병행하고 있다.

합병을 계기로 광케이블 기반의 SK브로드밴드 망을 활용해 케이블 이용 고객을 대상으로 케이블TV 및 500M 이상 기가인터넷 서비스 품질을 대폭 업그레이드했다.

최진환 SK브로드밴드 사장은 “고객 이해와 차별화된 가치 제공을 위해 언제나 고객의 행복을 회사의 최우선 가치로 삼을 것”이라며 “변함없는 신뢰를 바탕으로 고객의 사랑을 한 몸에 받을 수 있는 ‘Lovely B tv, Lovely SK브로드밴드’가 될 수 있도록 지속가능한 혁신을 이어 가겠다”고 말했다.

오승혁 기자 osh0407@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