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이마트타운 월계점 28일 오픈…‘미래형 이마트’ 선보인다

유선희 기자

ysh@

기사입력 : 2020-05-27 08:45

이마트 월계점 전경. / 사진 = 이마트

[한국금융신문 유선희 기자]
이마트가 27년 유통 노하우를 총집약한 미래형 점포를 서울 노원구에 연다.

이마트는 오는 28일 복합몰 형태의 이마트타운 월계점을 연다고 27일 밝혔다.

10개월간의 리뉴얼을 거친 이마트타운 월계점의 가장 큰 특징은 그로서리 매장을 강화한 것이다. '체험형', '고객 맞춤형', '정보 제공형' 매장으로 꾸몄다.

연면적 1만9173㎡ 규모의 이마트타운 월계점은 기존 3636㎡였던 그로서리 매장을 3966㎡으로 확대했다. 반면 비식품 매장을 1만1900㎡에서 1652㎡로 축소했다.

월계점은 이마트 점포 중 처음으로 식품이 비식품보다 규모가 큰 매장이다.

그로서리 매장에는 유명 맛집으로 구성된 델리(즉석조리) 매장을 키웠다. 신선식품 매장은 과일·수산 매장 등의 경우 고객이 오감(五感)으로 느낄 수 있는 '스토리 텔링 체험형 매장'으로 탈바꿈했다.

축산·수산코너에서 고객이 원하는 두께, 모양, 손질 형태로 구현해주는 오더메이드 서비스도 마련됐다.

이외 신선식품과 가공식품, 리빙존이 만나는 위치에 ‘와인 앤 리큐르’ 숍도 오픈했다.

비식품이 축소된 공간은 '더 타운몰'이 됐다. 기존 3636㎡였던 테넌트(소규모 형태의 숍인숍 상점) 매장은 1만3553㎡로 늘렸다.

대표 매장으로는 유명 브런치카페 ‘카페 마마스’, 가로수길에서 유명한 일본 가정식 브랜드 ‘온기정’, 독특하고 감각적인 인테리어로 맛과 멋을 동시에 갖춘 중식당 ‘매란방’ 등 맛집이 들어선다.

이마트는 지난해 3월 오픈한 ‘이마트 트레이더스’와 함께 ‘이마트’, ‘더 타운몰’이 새로 생기면서 이마트타운 복합쇼핑몰로서 면모를 갖추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마트는 월계점 그랜드 오픈을 기념해 28일부터 다음달 3일까지 할인 행사를 진행한다. 이재범 이마트 월계점 점장은 "앞으로 대형마트가 나아가야 할 방향을 제시한 점포라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고 했다.

유선희 기자 ysh@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