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BNK부산은행-BNK캐피탈, 통신거래 정보 기반 맞춤형 금융혜택서비스 추진

김경찬 기자

kkch@

기사입력 : 2020-04-23 10:11

금융 및 비금융정보 결합해 최적화된 금융서비스 제공

△안감찬 BNK부산은행 여신운영그룹장과 이두호 BNK캐피탈 대표이사, 김훈배 KT 커스터머신사업본부장, 황종섭 코리아크레딧뷰로(KCB) 사장. /사진=BNK금융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김경찬 기자]
BNK금융 계열사인 BNK부산은행과 BNK캐피탈이 KT, 코리아크레딧뷰로(KCB)와 손잡고 통신정보를 활용한 새로운 금융서비스를 추진한다.

BNK금융은 지난 22일 KT, 코리아크레딧뷰로(KCB)와 ‘신용등급 사각지대 고객을 위한 금융혜택서비스 사업 제휴 업무 협약(MOU)’를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BNK금융에 따르면 이번 협약은 금융회사 및 신용정보회사가 보유하고 있는 금융정보와 통신사가 보유한 요금납부 현황, 소액결제 이력 등의 비금융정보를 결합·분석해 고객에게 최적화된 금융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추진됐다.

BNK부산은행과 BNK캐피탈은 통신거래 정보를 결합한 통신 신용등급을 기반으로 KT의 우량고객에게 맞춤형 금융혜택을 제공하게 된다.

KT도 고객의 통신거래 정보를 분석해 대출한도, 예상금리, 금리인하 등의 금융안내서비스를 지원한다.

또한 양사는 금융거래 정보 불충분으로 대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금융사각지대의 고객들을 위해 새로운 금융상품도 출시할 계획이다.

양사 관계자는 “이번 MOU 체결이 BNK금융 계열사인 BNK부산은행과 BNK캐피탈의 비금융데이터 활용과 제휴채널 확장에 큰 자산이 될 것으로 생각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앞으로도 적극적인 마케팅과 고객 맞춤형 상품개발 등을 위해 다양한 방식의 업무제휴를 추진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김경찬 기자 kkch@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