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우리은행, 유관순 열사 서거 100주년 ‘유관순 열사 추념 메달’ 판매

김경찬 기자

kkch@

기사입력 : 2020-03-02 08:59

3월 2일부터 13일까지 예약접수
금메달 Ⅰ·Ⅱ종, 은메달Ⅰ종, 입체은화로 구성

△ 우리은행이 판매하는 유관순 열사 추념 메달. /사진=우리은행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김경찬 기자]
우리은행이 2일부터 13일까지 유관순 열사 서거 100주년을 추념하기 위해 발행한 추념 메달과 무궁화 입체은화의 예약접수를 진행한다.

이번 판매는 대한의 자주와 독립을 염원하며 3·1운동으로 인해 1920년 18세 꽃다운 나이에 감옥에서 순국한 유관순 열사를 추념하기 위해 기획됐으며 금메달 Ⅰ·Ⅱ종, 은메달Ⅰ종, 입체은화로 구성되어 있다.

추념금메달 Ⅰ·Ⅱ종은 순도 99.9%의 순금을 사용했으며 중량 31.1g, 직경 40mm이다. 추념은메달은 순도 99.9%의 순은으로 중량 31.1g, 직경 40mm이다.

유관순 열사의 모습과 서대문 형무소, 일제에 항거했던 아우내장터, 태극과 무궁화등의 디자인으로 제작됐으며 각도에 따라 달리 보이는 잠상 이미지도 배치됐다.

무궁화 입체 기념은화는 순도 99.9%의 순은으로 중량 31.1g, 직경 43.55x43.47mm이며, 싱가포르 조폐국에서 이번 유관순 열사 서거 100주년 추념메달 출시와 일정에 맞춰 발행된다.

예약접수는 전국의 우리은행 영업점에서 가능하며 1인당 신청한도는 없다. 선착순 판매로 판매수량 소진 시 조기 종료 될 수 있다.

우리은행은 지난 2018년부터 3·1운동 및 대한민국임시정부수립 100주년 기념주화를 세차례에 결쳐 판매해 왔다.

이번 유관순 열사 서거 100주년 추념 메달까지 민족의 정통성을 느낄 수 있는 기념주화·메달 판매를 이어오고 있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유관순 열사의 의지와 항거를 기억하자는 추념의 의미다”며, “나라를 위해 희생하신 분들을 기릴 수 있는 의미있는 사업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경찬 기자 kkch@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