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롯데카드, 건강·생활업종 특화 아임 액티브 카드 출시

전하경 기자

ceciplus7@

기사입력 : 2020-02-26 10:24

캐시백 혜택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전하경 기자]
롯데카드가 건강·생활업종에 특화된 '아임 액티브(I'm ACTIVE)' 카드를 출시한다.

롯데카드는 ‘건강하고 활동적인 나’라는 콘셉트로 건강 및 생활 업종에 혜택을 담은 ‘롯데카드 I’m ACTIVE(아임 액티브)’ 카드를 출시했다고 26일 밝혔다.

‘롯데카드 I’m ACTIVE’ 카드는 건강 업종에서 캐시백 혜택을 제공한다. △의료(병원/약국/동물병원) △피트니스(운동/레저스포츠) △웰빙(건강보조식품/유기농샵/보험료) 부문별로 5%를 캐시백 해준다. 지난달 이용금액이 40·80·120만원 이상일 경우 5000·1만·1만5000원의 한도를 부문별로 각각 제공한다.

일상 생활에 가장 밀접한 업종을 6개 그룹으로 나눠 한달 동안 가장 많이 이용한 상위 3개 그룹에 대하여 5%를 캐시백 해준다. 그룹별 업종은 1그룹(주유소), 2그룹(백화점/마트/슈퍼), 3그룹(해외), 4그룹(숙박), 5그룹(여행사/항공사/렌터카), 6그룹(펫샵)이다. 지난달 이용금액이 40/80/120만원 이상일 경우 5000·1만·1만5000원의 통합 한도가 제공되며, 상위 1개 그룹 또는 상위 1~2위 그룹에서 캐시백 한도를 모두 소진하면 다음 그룹은 혜택 제공이 제외된다.

이 카드로 캐시백 혜택을 적용 받은 이용금액도 지난달 이용금액에 포함되며, 월 최대 6만원(건강 업종 최대 4만5000원/생활 업종 최대 1만5000원)의 캐시백 한도가 제공된다.

1년 누적 이용금액이 600만원 이상일 경우 매년 1회 1만원을 보너스로 추가 캐시백 해준다. 카드 신청은 롯데카드 라이프 앱 또는 홈페이지를 통해 가능하며, 연회비는 1만5000원이다.

롯데카드 관계자는 “웰니스(wellness)를 추구하는 고객의 최신 라이프스타일을 분석하고 최적의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건강 및 생활 업종에 특화된 혜택을 담았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고객 경험과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고객을 만족시킬 수 있는 상품과 서비스를 다양하게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전하경 기자 ceciplus7@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