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BNK경남은행-경상남도, 코로나19 피해 지역 중소기업에 600억원 금융지원

김경찬 기자

kkch@

기사입력 : 2020-02-20 17:00

중소 및 소상공인 부문 울산시와 병행해 1000억원 금융지원

△ 황윤철 BNK경남은행장, 김경수 경상남도지사, 김지완 BNK금융그룹 회장, 구철회 경남신용보증재단 이사장(왼쪽부터). /사진=BNK경남은행

[한국금융신문 김경찬 기자]
BNK경남은행과 경상남도가 코로나19 등으로 어려움에 직면한 지역 영세기업과 소상공인을 지원하는 프로젝트를 구성했다.

경남은행은 총 40억원을 특별출연해 총 600억원 규모의 금융지원이 이뤄진다.

또한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 부문 코로나19 피해 금융지원 출연은 울산광역시와도 병행해 약 1000억원 규모로 금융지원이 이뤄진다.

경남은행은 20일 경상남도와 ‘지역경제 氣-Up(기업) 살리기 금융지원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지역경제 氣-Up(기업) 살리기 금융지원 협약식’에는 황윤철 경남은행장과 김경수 경남도지사가 참석했으며, 김지완 BNK금융그룹 회장도 동석했다.

경남은행과 경상남도는 ‘지역경제 氣-Up(기업) 살리기 프로젝트’를 4대 부문 △중소기업 △소상공인 △서민금융 △지역사회로 구성해 지원하기로 뜻을 모았다.

협약에 따라 경남은행은 코로나19 피해 소상공인 지원 15억원과 영세 소기업·소상공인 지원 25억원을 특별출연해 600억원 규모의 보증자금을 내달 중으로 시행할 예정이다.

보증은 코로나19 피해 소상공인은 업체당 1억원, 영세 소상공인은 업체당 5000만원을 한도로 운용된다. 소상공인의 대출금 상환 부담을 완화하고자 상환기간을 ‘1년 거치 4년 분할 상환’ 조건으로 운용한다.

BNK경남은행은 이번 프로젝트를 포함해 대표적인 지원사업으로 중소기업 부문 7000억원, 서민금융 부문 2000억원, 특별협약 등 소상공인 부문 1000억원 등 약 1조원 규모의 금융을 추가 지원한다.

중소기업 부문은 코로나19 피해 기업 금융지원을 출연하고, 동남권 신 제조업 르네상스를 위한 금융지원 확대, 지역 중소기업 동반성장대출 지원, 혁신성장기업 투자를 위한 펀드 확대 등이 이뤄진다.

소상공인 부문은 코로나19 피해 소상공인 지원을 출연하고, 소상공인 자영업자 지원센터 운영, 소상공인 희망나눔 프로젝트, 소상공인 일자리 창출 및 창업 특별자금 등이 지원된다.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 부문 코로나19 피해 금융지원 출연은 BNK경남은행이 67억원을 특별출연하고 경상남도·경남신용보증재단·울산광역시·울산신용보증재단이 보증해 약 1000억원 규모로 금융지원 한다.

서민금융 부문은 중금리대출상품을 지원하고, 2020 포용적 금융 확대 시행과 지역 보증재단 보증서 보유고객 대상 서민금융 취급 확대 등이 마련됐다.

지역사회부문은 BNK경남은행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봉사를 실천하는 온(溫) 가득 프로젝트와 지역 취·창업 지원 페스티벌 개최, 소외계층 인재 육성을 위한 청소년 드림스타사업 등이 추진된다.

황윤철 은행장은 “BNK경남은행이 창립 50주년을 맞이할 수 있는 원동력은 그 동안 고락을 함께해준 지역과 지역민 그리고 지역기업이다”며, “지역 대표 은행으로서 코로나19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구성원들이 다시 일어설 수 있도록 힘이 되겠다”고 말했다.

김지완 회장은 “지방정부와 지역 금융기관이 합심해 지역 경제에 기를 불어넣고 힘을 보태고 있는 만큼 코로나19에 따른 어려움을 능히 극복해낼 수 있을 것이다”며, “그룹차원에서도 함께 고민해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다”고 말했다.

한편, BNK경남은행은 20일 코로나19로 위축된 지역 전통시장의 매출 증진과 소비심리 진작을 위해 ‘지역경제 氣-Up(기업) 살리기 전통시장 활성화 캠페인’을 가졌다.

전통시장 활성화 캠페인은 ‘경남경제에 봄 기운을, 도민에게 꽃 향기를’이란 캐치프레이즈를 내걸고 열렸다.

김지완 회장과 황윤철 은행장은 창원시 성산구에 위치한 가음정시장을 찾아 손소독제와 마스크 등 방역물품을 상인회에 전달한 뒤 시장 물품을 구매했다.

또한 창원사랑상품권을 이용해 구입한 각종 물품은 현장에서 바로 지역 복지기관 5곳에 전달했다.

이외도 BNK경남은행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화훼농가를 돕기 위해 꽃을 구매해 고객 선물용으로 전 영업점에서 활용할 예정이다.

김경찬 기자 kkch@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