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CJ올리브영, 코로나19 예방 위해 미혼한부모 가정 지원

구혜린 기자

hrgu@

기사입력 : 2020-02-20 11:01

20일 홀트아동복지회서 후원물품 전달식
마스크·물티슈 등 위생용품 1만개 기부

20일 오전 진행된 CJ올리브영의 홀트아동복지회 후원 물품 전달식에서 CJ올리브영 사회공헌담당 신백규 부장(왼쪽)과 홀트아동복지회 나눔협력팀 박꽃송이 팀장(오른쪽)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제공=CJ올리브영

[한국금융신문 구혜린 기자]
CJ올리브영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 확산 방지를 위해 취약계층 지원에 나섰다.

CJ올리브영은 20일 서울 마포구 합정동에 위치한 홀트아동복지회 본사에서 미혼한부모 가정을 위한 후원 물품 전달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신종 코로나 확산 우려가 커진 가운데 CJ올리브영은 상대적으로 사회적 관심과 지원이 저조한 미혼한부모 가정을 위해 마스크와 항균 물티슈 등 건강위생용품 1만개를 마련했다. CJ올리브영이 전달한 물품은 감염에 취약한 환경에 놓인 미혼한부모와 아동들에 배부될 예정이다.

CJ올리브영은 지난 2016년부터 홀트아동복지회를 통해 미혼한부모 가정을 후원하며 여성의 건강한 아름다움과 삶의 질을 개선하는 데에 기여하는 나눔 경영을 꾸준히 실천해 왔다. 정기적인 후원뿐만 아니라 사회적 이슈에 동참하는 사회공헌활동도 적극 실시하며 실질적인 지원을 확대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이날 후원 물품 전달식은 홀트아동복지회 나눔협력팀 박꽃송이 팀장과 CJ올리브영 사회공헌담당 신백규 부장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CJ올리브영 관계자는 "브랜드 핵심 가치로 '건강한 아름다움'을 추구하는 만큼,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예방 및 확산 방지를 위해 다방면으로 힘쓰고 있다"며 "앞으로도 미혼한부모를 비롯한 취약계층 지원에 앞장서며 보다 나은 삶을 위한 나눔 활동을 다양하게 펼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CJ올리브영은 신종 코로나 확산으로부터 고객과 직원의 안전 확보를 위해 안전한 매장 만들기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지난달 전국 매장에 손 소독제를 비치하고 매장 구성원들의 마스크 착용을 의무화했으며, 지난 11일에는 명동 플래그십 스토어를 포함한 명동 상권 주요 매장에 방역 작업을 실시한 바 있다.

구혜린 기자 hrgu@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