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트로트로 전 세대 소통 미스터트롯, 미스트롯 시청자 관심도 빅데이터 조사

오승혁 기자

osh0407@

기사입력 : 2020-02-18 09:17

미스터트롯 지난달 방송 이후 시청률 30% 육박
지난해 전작 미스트롯 관심도 대비 3.5배 가량 성장
20~30대 포스팅 정보량 압도적, 트로트 장르 인기 연령무관

[한국금융신문 오승혁 기자]
지난달 2일 첫 방송된 TV조선 예능프로그램 '내일은 미스터트롯(이하 미스터트롯)' 시청률이 30%에 육박하고 있는 가운데 시청자들의 온라인 관심도도 크게 늘어난 것으로 조사되고 있다.

지난해 2월 첫 방송된 '내일은 미스트롯(이하 미스트롯)' 관심도에 비해 3.5배 가량 커졌다.

온라인 정보량중 20~30대의 포스팅이 압도적으로 많아 이제 트로트 장르가 전 연령층에 파고 들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18일 글로벌빅데이터연구소가 현재 방송중인 미스터 트롯과 지난해 방송된 미스트롯의 1~7주차 시청자 관심도를 빅데이터로 살펴본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

조사 기간은 미스터트롯의 경우 첫 방송이 시작된 올해 1월 2일의 전날인 1월1일부터 7주차인 지난 17일까지며 미스트롯은 첫 방송이 시작된 지난해 2월 28일 전날인 2월27일부터 7주차인 같은해 4월 15일까지다.

조사대상 채널은 뉴스·커뮤니티·블로그·카페·유튜브·트위터·인스타그램·페이스북·카카오스토리·지식인·기업/조직·정부/공공등 12개이다.

미스트롯의 시청률은 5.9%에서 출발, 최고 18.1%를 찍었지만 미스터트롯의 경우 출발 시청률은 12.5%였으며 7주차인 현재 28.1%를 기록중이다.

조사결과 미스트롯의 첫주차(19.2.27~19.3.5) 온라인 정보량은 1734건이었으나 7주차(19.4.10~15)엔 3237건으로 86.66% 늘었다.

반면 미스터트롯의 첫주차(20.1.1~7) 시청자 온라인 정보량은 7523건이었으나 7주차(20.2.12~17)엔 1만 1986건으로 59.32% 늘면서 1만건대를 돌파했다.

미스터트롯 정보 게시자들의 연령대를 조사한 결과 20대가 44.8%로 절반에 육박했으며 10대가 24.5%로 뒤를 이었다.

미스터트롯 연령대별 정보량 점유율/사진=글로벌빅데이터연구소

10대와 20대 미스터트롯 데이터 점유율이 이들 연령대가 올린 대한민국 전체 데이터 점유율보다 소폭 낮다 하더라도, 절대 점유율이 70%에 육박한다는 점은 큰 의미가 있다.

30대와 40대의 미스터트롯 데이터 점유율은 각 22.1%와 6.8%로 10대와 20대 미스터트롯 점유율보다 낮지만 동일 연령대 전체 데이터 점유율보다는 3배 이상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50대의 경우 의외로 미스터트롯 데이터 점유율과 전체 데이터 점유율이 비슷하게 조사됐다.

결론적으로 미스터트롯이 20~40대로부터 큰 인기를 얻고 있는 것으로 분석된다.

참고로 지난해 미스트롯의 20대 정보 점유율은 41.0%로 미스터트롯에 비해 4%P(백분율로는 10%) 가까이 낮았다.

연구소 관계자는 "빅데이터 추세상 꿈의 시청률인 30%대 돌파도 시간 문제인 것으로 보인다"면서 "트로트는 한국인의 뿌리깊은 정서인 한(恨)과 맥락이 이어지고 있는데다 방송사측의 오랜 준비로 인한 치밀한 기획과 출연자들의 끼와 사연, 노래실력 등이 부각되면서 젊은 층에서도 큰 인기를 얻고 있다"고 분석했다.

오승혁 기자 osh0407@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