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포스코건설이 양성한 인니 청년 100명, 라자왈리 현장 투입

조은비 기자

goodrain@

기사입력 : 2019-11-11 16:36

제공=포스코건설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조은비 기자]
포스코건설이 인도네시아 건설기능인력 양성교육센터 연수생 100명을 자카르타 주상복합빌딩사업인 '라자왈리 플레이스' 현장에 투입한다고 11일 밝혔다.

포스코건설은 지난 9월 건설기능인력 양성교육센터를 개설하고, 2개월에 걸쳐 전기·설비·조적·용접·안전 분야의 초급건설기능인력 100명을 양성해 지난 8일 수료식을 가졌다. 교육 수료생들은 라자왈리 플레이스 현장에 취업해 건설기능인으로서 첫발을 내딛게 된다.

이상춘 포스코건설 상무는 "건설기능 직업훈련 프로그램으로 지역사회와 함께 윈윈(Win-Win)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한 계기가 됐다"며 "교육 수료생 모두가 그동안 배운 기술을 현장에서 십분 발휘해 고급기술자로 성장해 나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라자왈리 플레이스는 지난 2017년 포스코건설인 1330억원에 수주한 사업으로, 옛 포시즌 호텔을 개축하고 55층 아파트 1개동과 27층 오피스 1개동을 신축하는 사업이다. 내년 9월 준공 예정이다.

조은비 기자 goodrain@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