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손경식 경총 회장 "상법 개정안, 우리 기업에 위협"...법무부 정책 간담회서 우려 표시

곽호룡 기자

horr@

기사입력 : 2018-11-26 18:20

박상기 법무부 장관(왼쪽)과 손경식 경총 회장이 26일 서울시 마포구 한국경영자총협회 회관에서 열린 ‘상법 개정 관련 정책 간담회’에서 악수하고 있다. 출처=법무부.

[한국금융신문 곽호룡 기자]
법무부와 한국경영자총협회(경총)은 26일 오후 '기업환경 개선을 위한 바람직한 상법 개정 방안 모색'이라는 주제로 상법 개정 관련 정책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손경식닫기손경식기사 모아보기 경총 회장은 "오늘의 경제 상황과 기업 경영여건을 고려할 때 우리 기업들이 상당한 부담을 느끼고 있는 부분도 많다"며 국회에서 논의 중인 상법 개정안에 대해 검토가 필요하다는 의견을 밝혔다.

손 회장은 "최근에도 공격적인 외국인 펀드가 국내 기업의 경영권에 대한 공격 위협을 하고 있다"며 "이러한 경영권 확보 위협에 대해 우리 기업들이 대항할 수 있는 방어 행위를 충분히 인정해 줘야 한다"고 밝혔다.

법무부는 이날 제시된 기업계의 의견을 참작해 기업지배구조 관련 상법 개정안의 국회 논의를 적극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한편 경총은 경총은 이달초 상법 개정안에 대한 반대 의견을 국회 법제사법위원회에 전달했다.

현재 국회에 계류 중인 상법 개정안은 △감사위원 분리선임 △집중투표제 의무화 △다중대표소송제 도입 △전자투표제 의무화 등을 내용으로 한다.

곽호룡 기자 horr@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