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라이언 IN 베트남 카카오모빌리티, 스플리트와 손잡고 베트남 모빌리티 로밍 서비스 제공

오승혁 기자

osh0407@

기사입력 : 2019-10-17 14:22

베트남에서 한글로 출발지/도착지 입력 가능, 자동 번역 메신저 기능 제공
동남아 최대 플랫폼 기업 그랩 연동, 택시/오토바이/SUV/세단 등

[한국금융신문 오승혁 기자]
베트남에서 ‘카카오 T’ 앱을 통해 다양한 현지 이동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게 된다.

카카오모빌리티가 영국에 본사를 둔 글로벌 모빌리티 중개 플랫폼사인 스플리트(Splyt)와 제휴를 맺고 베트남에서 카카오 T 앱으로 그랩(Grab)의 이동서비스를 호출할 수 있는 ‘모빌리티 로밍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밝힌 것이다.

모빌리티 로밍 서비스란 스마트폰 로밍과 같은 개념으로 카카오 T 앱을 통해 해외 현지에서 운행 중인 다양한 이동 수단을 호출할 수 있는 것을 말한다.

베트남의 경우 스플리트를 통해 동남아 최대 모빌리티 플랫폼 기업 그랩과 연동되어 서비스가 제공된다.

이에 카카오 T 이용자들은 베트남 방문 시 별도의 앱을 설치하거나 가입할 필요 없이 한국에서 이용하던 카카오 T 앱을 통해 베트남 현지에서 그랩의 택시(그랩택시), 오토바이(그랩바이크)를 포함해 일반 차량(그랩카), 고급세단(그랩카Plus), SUV 차량(그랩카SUV) 등의 라이드헤일링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이용 방법은 베트남 현지에서 최신 버전의 카카오 T 앱을 실행한 후 생성되는 차량 호출 화면에서 출발지와 도착지를 입력하기만 하면 된다. 호출 화면에서 한국어로 입력할 수 있으며, 영어와 베트남어도 제공되어 정확한 위치 확인이 필요할 경우 유용하다.

또한, 기사와 의사소통이 가능한 실시간 자동 번역 메신저, 사진 첨부 기능도 제공한다.

이용 금액은 서비스 운임과 로밍 서비스 이용료가 합산된 금액으로 책정되며, 로밍 서비스 이용료는 300원~700원 정도로 서비스별로 상이하다.

결제는 카카오 T에 등록된 카드를 통해 자동으로 진행되며 현재까지는 BC카드, KB카드, 롯데카드, 하나카드의 국내 전용카드로만 결제가 가능하지만 지속적으로 제휴 카드사를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안규진 카카오모빌리티 사업부문 총괄은 “글로벌 최대 모빌리티 중개 플랫폼 기업인 스플리트와 지속적으로 협력해 더 많은 국가에서 카카오 T를 통해 현지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다양한 방안을 마련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카카오모빌리티 서비스를 베트남에서 사용하는 시연 모습/사진=카카오모빌리티

이미지 확대보기


오승혁 기자 osh0407@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