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KB국민카드, 밀알복지재단에 1억5000만원 후원

유선희 기자

ysh@

기사입력 : 2019-02-01 09:54 최종수정 : 2019-02-01 09:59

지난 31일 오후 서울 종로구 KB국민카드 본사에서 이동철 KB국민카드 사장(왼쪽)이 정형석‘밀알복지재단’상임대표에게 장애 청소년 미술·체육 활동 지원을 위한 후원금 1억5000만원을 전달하고 있다. / 사진 = KB국민카드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유선희 기자]
KB국민카드는 ‘밀알복지재단’에 후원금 1억5000만원을 전달했다고 1일 밝혔다.

이동철 국민카드 사장은 전날 서울시 종로구 국민카드 본사에서 정형석 밀알복지재단 상임대표가 참석한 가운데 ‘장애 청소년 미술·체육 후원식’을 열고 후원금을 전달했다.

국민카드 관계자는 “이번 후원은 미술과 체육 분야에 남다른 소질을 가진 장애 청소년들에게 체계적이고 전문화된 교육 기회를 제공하고, 경제적 자립 능력도 키울 수 있도록 하고자 마련됐다”고 했다.

후원 대상 장애 청소년은 미술 분야 24명, 체육 분야 31명 등 총 55명이다. 대상자는 지난해 11월부터 전국 장애인 종합 복지관, 대한장애인체육회 등 관련 기관의 협조를 받아 지원 신청 , 심사, 공모전 등을 거쳐 선정했다.

국민카드는 미술 분야의 경우 ▲회화 ▲디자인 ▲조소 ▲일러스트레이션 등 각 분야 전문 강사진의 지도 하에 서번트 중후군을 지닌 장애 청소년들에게 맞춤형 교육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거동이 불편한 청소년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교육도 진행할 계획이다.

체육 분야는 ▲축구 ▲육상 ▲역도 ▲보치아 등 각 종목별로 운동 장비와 레슨비를 지원하고 장애 청소년들이 훈련에 전념할 수 있도록 장학금도 지급할 예정이다.

KB국민카드 관계자는“미술 및 체육 활동 후원을 통해 장애 청소년들이 미래에 대한 꿈과 희망을 키울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장애 청소년들이 잠재된 재능을 발굴하고 건강한 사회 구성원의 일원으로 자랄 수 있도록 앞으로도 다양한 후원 프로그램을 선 보일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KB국민카드는 지난 2014년부터 6년 동안 장애 청소년 대상 미술 및 체육 활동을 후원해 왔으며 지금까지 184명에게 총 5억 5000만원을 지원했다.

유선희 기자 ysh@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