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현대차 중국 전용SUV '무파사'는 어떤 차?

곽호룡 기자

horr@

기사입력 : 2023-04-19 15:37

투싼 보다 작은 준중형SUV
ix25·코나 빈자리 채운다

  • kakao share
  • facebook share
  • telegram share
  • twitter share
  • clipboard copy
[한국금융신문 곽호룡 기자] 현대자동차(회장 정의선닫기정의선기사 모아보기)는 오는 6월 중국에서 출시할 전략형 SUV '무파사'를 2023 상하이 국제모터쇼에서 최초 공개했다.

현대 무파사.

현대 무파사.

이미지 확대보기


무사파는 다소 작은 준중형급 SUV다. 길이(전장) 4475mm, 너비(전폭) 1850mm, 높이(전고) 1665mm, 휠베이스 2680mm다. 국내에서 판매되는 준중형SUV 투싼 길이와 비교하면 155mm 짧고, 소형SUV 코나 보단 125mm 길다.

엔진은 160마력(ps)을 발휘하는 가솔린 2.0이 들어간다. 190마력대의 가솔린 1.5 터보 엔진을 탑재하는 중국형 투싼(투싼L) 아랫급 차량임을 알 수 있다.

제원을 보면 현재 현지에서 팔고 있는 전략SUV 'ix35' 후속 모델로 보인다. ix35 보다 출력과 실내공간을 키우고 최첨단 시스템을 넣는 고급화를 통해 시장을 공략하겠다는 전략이다.

중국형 투싼L.

중국형 투싼L.

이미지 확대보기


디자인은 투싼과 상당 부분 닮았다. 차이점이라면 투싼은 전면 그릴·램프를 일체형으로 통합한 것과 달리, 무파사는 세로형 램프를 분리해 더욱 공격적인 느낌을 준다.

현대차는 차량에 대해 "무빙 스마트 홈 SUV라는 콘셉트로 중국 밀레니얼 세대 니즈를 적극 반영했다"고 설명했다.

고급화는 가격 경쟁력에 성능까지 빠르게 치고 올라오고 있는 중국 현지 기업과 차별화를 위한 전략으로 분석된다.

지난해 현대차는 중국에서 ix25, 엔시노(한국명 코나) 등 엔트리급 SUV를 판매 부진 끝에 단종시켰다. 이로써 현대차의 중국 SUV 라인업은 '무파사-투싼L-셩다(한국명 싼타페)'로 단순화한다.

곽호룡 기자 horr@fntimes.com

가장 핫한 경제 소식! 한국금융신문의 ‘추천뉴스’를 받아보세요~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