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홍원식 하이투자증권 대표 "지속가능 이익 창출 능력 확보해 나갈 것" [2023 주총]

정선은 기자

bravebambi@

기사입력 : 2023-03-31 14:40

제35기 정기 주총…2022년 배당 총액 38억원

  • kakao share
  • facebook share
  • telegram share
  • twitter share
  • clipboard copy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홍원식닫기홍원식기사 모아보기 하이투자증권 대표이사 사장은 31일 "지속 가능한 이익 창출 능력을 확보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하이투자증권은 이날 오전 9시 서울 여의도 금융투자협회 불스홀에서 제35기 정기 주주총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홍 대표는 “지난해는 대내외의 급박한 환경변화에 따른 어려운 경영환경이 지속되는 가운데 자본확충 등을 통해 미래 성장동력 확보를 위한 초석을 마련하고자 했다”며 “올해 역시 어려운 경영환경이 이어질 것이나 위험 요소의 철저한 대응과 균형화된 이익구조 구축을 통해 어떠한 상황에서도 지속 가능한 이익 창출 능력을 확보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날 주총에서는 이사회의 결의를 통해 승인한 재무제표를 보고하고, 이사 선임 등 총 2가지 안건을 원안대로 결의했다.

재무제표는 2022년 연결기준 당기순이익 376억 원, 배당은 상환전환우선주 1주당 60원, 총액 38억 원으로 보고됐다. 보통주의 경우 지난해 12월 1주당 35원, 총 170억 원의 중간배당을 실시했다.

재임 중인 사외이사의 임기 만료에 따라 사외이사 2명을 감사위원이 되는 사외이사로 선임했다.

조선호 사외이사를 임기 2년의 사외이사로 신규 선임했다. 조선호 이사는 금융감독원 증권검사2국장, 신용회복위원회 사무국장 등과 DGB금융지주 사외이사를 역임했다.

손원조 사외이사는 임기 1년의 사외이사로 재선임했다. 손원조 이사는 대경회계법인 대표로 2021년 3월부터 하이투자증권의 사외이사로 재임 중이다.

이 외 비상임이사로 천병규 이사를 선임했다. 천병규 이사는 현재 DGB금융지주 그룹경영전략총괄로 재직 중이며, DGB생명보험 재무본부장을 역임했다. 임기는 1년이다.

하이투자증권은 31일 오전 9시 서울 여의도 금융투자협회 불스홀에서 제35기 정기 주주총회를 개최했다. / 사진제공= 하이투자증권(2023.03.31)

하이투자증권은 31일 오전 9시 서울 여의도 금융투자협회 불스홀에서 제35기 정기 주주총회를 개최했다. / 사진제공= 하이투자증권(2023.03.31)

이미지 확대보기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가장 핫한 경제 소식! 한국금융신문의 ‘추천뉴스’를 받아보세요~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오늘의 뉴스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