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ad

이승열 하나은행장 취임…“현장에 권한·책임 부여해 영업 차별화 실현”

한아란 기자

aran@

기사입력 : 2023-01-02 21:57

  • kakao share
  • facebook share
  • telegram share
  • twitter share
  • clipboard copy
이승열 하나은행장이 2일 서울 을지로 하나은행 본점에서 열린 하나은행장 이취임식에서 하나은행을 상징하는 은행기를 흔들고 있다./사진=하나은행

이승열 하나은행장이 2일 서울 을지로 하나은행 본점에서 열린 하나은행장 이취임식에서 하나은행을 상징하는 은행기를 흔들고 있다./사진=하나은행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한아란 기자] 하나금융그룹은 하나은행 주주총회를 거쳐 이승열닫기이승열기사 모아보기 은행장이 차기 하나은행장으로 취임했다고 2일 밝혔다. 이 행장은 지난 2015년 9월 통합 하나은행이 출범하면서 초대 은행장으로 취임한 함영주닫기함영주기사 모아보기 은행장과 지성규닫기지성규기사 모아보기, 박성호닫기박성호기사 모아보기 은행장에 이어 통합 하나은행의 4대 은행장이 됐다.

이 행장은 취임사를 통해 높아지는 변화의 파고를 넘어 하나은행이 위기에 더 강한 은행, 리딩뱅크로 도약하기 위한 3대 과제로 ‘손님’과 ‘현장’, ‘강점’에 집중할 것을 강조했다.

이 행장은 “은행의 존재 이유인 손님에 집중해 모든 과정에서 손님을 최우선 순위에 두고 고민할 것”이라며 “‘손님 퍼스트(First)’ 기업문화를 하나은행의 DNA로 뿌리내리겠다”고 밝혔다.

이어 “손님이 존재하는 현장에 집중해 권한과 책임을 과감하게 현장 앞으로 부여하고 영업 현장의 토탈 마케팅 인재 육성은 물론 연금, IB, 글로벌, IT 등 핵심사업 분야 전문가 양성을 통해 하나은행만의 영업 차별화를 실현해내겠다”고 강조했다.

그는 또 “자산관리·기업금융·외국환 등 강점에 집중해 경쟁자들과 확고한 격차를 만들고, 사람·조직·시스템을 한 단계 더 강화시켜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 행장은 은행의 체질을 강화하고 선도 금융회사로서의 위상을 강화하기 위한 ‘6대 경영 전략’을 제시했다. 6대 경영 전략은 ▲은행 본업 경쟁력 강화 ▲비이자 중심 강점 시너지 ▲오프라인 영업 경쟁력 강화 ▲영업·본점 디지털화 ▲아시아 지역 넘버원 글로벌 하나은행 ▲모두가 신뢰하는 브랜드 하나은행 등이다.

이 행장은 “리더는 어려운 일일수록 솔선수범해야 하며 모든 의사결정의 기준은 오직 하나은행이어야 한다”며 “조직 안에 경청과 솔직한 소통, 조직을 위한 단단한 신뢰를 구축해 ‘위기에 더 강한 은행’ ‘건강한 하나은행’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아란 기자 aran@fntimes.com

가장 핫한 경제 소식! 한국금융신문의 ‘추천뉴스’를 받아보세요~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오늘의 뉴스

ad
ad
ad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카드뉴스] 국립생태원과 함께 환경보호 활동 강화하는 KT&G
[카드뉴스] 신생아 특례 대출 조건, 한도, 금리, 신청방법 등 총정리...연 1%대, 최대 5억
[카드뉴스] 어닝시즌은 ‘실적발표기간’으로
[카드뉴스] 팝업 스토어? '반짝매장'으로
[카드뉴스] 버티포트? '수직 이착륙장', UAM '도심항공교통'으로 [1]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