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네이버파이낸셜, 주금공과 맞춤형 보증 상품 추천·안내 추진

김경찬 기자

kkch@

기사입력 : 2022-06-24 13:05

청년·신혼부부 위한 전세자금보증 추천

박상진 네이버파이낸셜 대표(오른쪽)가 24 일 부산광역시 한국주택금융공사 본사에서 최준우 한국주택금융공사 사장(왼쪽)과 주택신용보증 비대면 서비스 활성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제공=네이버파이낸셜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김경찬 기자]
네이버파이낸셜(대표 박상진닫기박상진기사 모아보기)이 전셋집을 구하는 무주택 청년·영세 자영업자가 특례전세자금보증 등 놓치고 있는 혜택은 없는지 맞춤형 보증 상품을 추천한다.

네이버파이낸셜은 24일 한국주택금융공사와 부산광역시에 위치한 한국주택금융공사 본사에서 ‘주택금융신용보증 비대면 서비스 활성화 포괄 업무 협약’을 맺었다고 밝혔다.

양사는 국민 주거복지 향상을 위해 청년·신혼부부 등 서민·취약계층을 위한 전세자금보증이나 주택연금 등 개인별 특성에 맞춘 추천·안내를 제공하고 부동산 관련 정보성 콘텐츠 제공 등 주택과 관련한 디지털 혁신금융 서비스도 함께 제공하기로 했다.

특히 네이버파이낸셜과 주금공은 콘텐츠와 전산 개발, 서비스 테스트 등을 거쳐 오는 4분기 중으로 네이버파이낸셜의 웹페이지 또는 모바일 채널을 통해 비대면 서비스를 개시할 예정이다.

박상진 네이버파이낸셜 대표는 “양사가 가지고 있는 주택 정책금융의 역량과 디지털금융 플랫폼으로서의 역량이 만나 기존에 없었던 다양한 금융혜택과 가치를 사용자에게 제공해 줄 수 있을 것이라 생각한다”고 밝혔다. 이어 “앞으로 주택금융공사와의 협력에 당사의 강점인 디지털 서비스와 기술 등을 최대한 발휘할 것”이라며 “이를 통해 혁신적 금융 플랫폼으로서 경쟁력을 강화하겠다”고 덧붙였다.

최준우 한국주택금융공사 사장은 “이번 네이버파이낸셜과의 업무협약으로 디지털 비대면 서비스 수준을 한 단계 더 끌어올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공사는 고객지향적 디지털 서비스 제공을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네이버파이낸셜은 사용자·중소상공인(SME)을 위한 다양한 금융 포용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지난 2020년부터 주택도시보증공사와 함께 전세금반환보증 서비스를 제공하며 누적 가입자 5만여 명, 보호 보증료 약 11조원을 달성했다.

또한 네이버 비즈니스 금융센터에서 제공하는 SME를 위한 정책지원금 조회 서비스는 지난 4월 오픈 이후 페이지 조회 수는 5배, 방문자수는 3배 이상 증가하는 등 SME의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김경찬 기자 kkch@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