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신한카드, 메리어트와 두 번째 PLCC 출시…'메리어트 클래식 신한카드'

신혜주 기자

hjs0509@

기사입력 : 2022-01-12 08:17

메리어트 본보이 ‘실버’ 엘리트 등급 부여
연회비 낮추고 포인트 적립 기회 늘려

'메리어트 본보이TM 더 클래식 신한카드(메리어트 클래식 신한카드)' /사진제공=신한카드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신혜주 기자]
신한카드(대표이사 임영진닫기임영진기사 모아보기)가 메리어트 인터내셔널과 함께 두 번째 글로벌 PLCC(상업자 표시 신용카드)를 선보인다. 작년 3월에 나온 '메리어트 본보이TM 더 베스트 신한카드'에 이은 후속작이다.

신한카드는 MZ세대를 타깃으로 ‘메리어트 본보이TM 더 클래식 신한카드(메리어트 클래식 신한카드)’를 출시했다고 12일 밝혔다. ‘메리어트 클래식 신한카드’는 MZ세대를 대상으로 한 만큼 연회비는 낮추고, 메리어트 본보이 포인트 적립 기회를 늘렸다.

먼저 연회비 납부를 완료하고 연회비 주기 내 100만원 이상을 이용한 고객에게 1만 5000 메리어트 본보이 포인트를 연 1회 제공한다. 연회비 주기 내 누적 500만원 이상 이용 시 1000 메리어트 본보이 포인트, 1000만원 이상 이용 시 2500 포인트, 1천500만원 이상 이용 시 7500 포인트를 적립해준다. 카드 연회비는 해외겸용(VISA) 14만7000원, 국내전용 14만4000원이다.

또한 기본적립과 추가적립, 특별적립을 통한 다양한 포인트 적립 서비스도 담았다. 이용금액 1000원 당 1 메리어트 본보이 포인트를 기본 적립해주며, 전월 200만원 이상 이용 시 1000원 당 0.5 메리어트 본보이 포인트를 추가 적립해준다. 전 세계 메리어트 참여호텔에서 호텔 객실과 레스토랑, 스파 등의 서비스를 이용할 경우에는 이용금액 1000원 당 4 메리어트 본보이 포인트를 적립할 수 있다.

아울러 메리어트 클래식 신한카드 발급 고객에게는 카드 발급과 동시에 메리어트 실버 엘리트 등급을 카드 보유 기간 동안 부여한다. 이용 실적에 따라 골드 엘리트 등급으로 업그레이드도 가능하다.

이외에도 국내 메리어트 참여 호텔 라운지에서 무료 음료 서비스(월 최대 2잔, 연 최대 4잔), 공항 라운지 무료 이용서비스(연 2회)을 제공한다. 고객 등급 유지 및 업그레이드를 위해 필요한 실적인 엘리트 숙박 크레딧(Elite Night Credit)을 이용 실적에 따라 최대 10 크레딧을 받을 수 있다.

이석창 신한카드 페이플랫폼 그룹장은 “작년 출시한 '메리어트 본보이TM 더 베스트 신한카드'가 코로나19 상황에서도 국내 호캉스족에게 큰 호응을 얻었고, MZ세대를 중심으로 호텔에 대한 인식 변화가 이루어지는 트렌드를 반영해 두 번째 상품을 기획했다”며 “향후 신한금융그룹의 ‘더 쉽고 편안한, 더 새로운 금융’에 발맞춰 포스트 코로나 시기를 대비한 상품 라인업을 지속 확대해 다양한 고객의 니즈를 충족시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메리어트 인터내셔널은 전 세계 약 1억5000만명의 회원과 138개 국가의 30개 브랜드, 7800여개 호텔을 보유하고 있는 세계 최대 호텔 그룹이다. ‘메리어트 본보이 (Marriott Bonvoy)’는 메리어트 인터내셔널의 멤버십 프로그램으로 포인트 적립을 통한 무료 숙박 등의 서비스를 회원에게 제공한다.

신혜주 기자 hjs0509@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