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HUG, 열악한 주거환경 지역주민 위해 ‘감동드림 빨래방’ 새단장

김관주 기자

gjoo@

기사입력 : 2021-11-11 14:10

‘HOPE with HUG’ 통해 지역 공유공간 리모델링 사업 지원

‘HOPE with HUG’ 준공식에 참여해 관계자들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제공=HUG

[한국금융신문 김관주 기자]
주택도시보증공사(HUG, 권형택 사장)이 ‘감동드림 빨래방’을 리모델링해 개소했다.

11일 HUG 관계자에 따르면 부산 남구 감만동 소재 감동드림 빨래방은 1999년 준공돼 경로당으로 사용했던 노후 건물로 옥상·외벽을 보수하고 난방시설을 설치해 지역주민들이 쾌적하게 이용할 수 있는 빨래방 겸 소통공간으로 재탄생했다. 이는 ‘HOPE with HUG’ 프로젝트의 일환이다.

HOPE with HUG는 HUG·부산시·부산건축제 3자 간 협력 프로젝트다. HUG와 지역 건설사의 후원, 지역 건축가의 재능기부를 통해 노후된 취약계층 이용시설의 개보수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HUG는 2016년부터 HOPE with HUG 프로젝트를 지속적으로 추진해 지난해까지 26개 시설에 약 10억원을 지원했다. 올해는 6개 시설에 4억원을 지원할 계획이다.

권형택 HUG 사장은 “앞으로도 HUG는 지역상생을 통한 ESG 경영을 실천하기 위해 지역 발전 및 지역 공동체 활성화를 위한 지원을 계속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김관주 기자 gjoo@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