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증시 상승에 원/달러 환율 1170원대로 하락…1178.7원 마감

정선은 기자

bravebambi@

기사입력 : 2021-10-19 16:58

8.9원 하락…코스피 3020선 탈환-코스닥 '천스닥' 복귀

사진= 한국금융신문 DB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19일 원/달러 환율이 1170원대까지 떨어졌다.

이날 서울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 거래일보다 8.9원 내린 달러당 1178.7원에 마감했다.

이날 원/달러 환율은 0.5원 내린 1187.1원에 개장해서 1180원대를 등락하다가 오후에 낙폭을 키웠다.

지난 12일 1200선까지 근접했던 원/달러 환율이 다소 진정됐다.

원/달러 환율이 1170원선까지 내려간 것은 14거래일 만이다.

배경을 보면 위험자산 선호 심리가 일부 회복된 영향으로 풀이된다.

이날 코스피는 3029.04에 마감하며 0.7%대 상승했다. 코스닥은 '천스닥'을 회복했다. 코스피에서 외국인이 1463억원 순매수했고, 코스닥에서는 순매도(-114억원) 했다.

일본 닛케이 지수, 중국 상하이종합지수 등 아시아 증시도 상승 마감했다.

민경원 우리은행 연구원은 "미국채 금리 상승이 촉발한 리스크 오프는 유럽, 뉴욕장에서 반전에 성공했고, 국내증시도 외국인 순매수 유입에 힘입어 상승하면서 원/달러 환율 하방 압력이 확대됐다"고 설명했다.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