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국민 평형’ 84㎡ 아파트, 40억 뚫었다…‘아리팍’ 42억 신고가

김관주 기자

gjoo@

기사입력 : 2021-09-27 08:34

3.3㎡당 1억2350만원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김관주 기자]
‘국민 평형’으로 불리는 전용면적 84㎡ 매매가격이 40억원을 뛰어넘는 사례가 서울 강남에서 나왔다.

27일 국토교통부 실거래가공개시스템에 따르면 서울 서초구 반포동 ‘아크로리버파크’ 전용면적 84.9㎡는 지난 2일 42억원(15층)에 거래됐다. 84㎡ 기준으로 전국에서 가장 높은 금액이자 처음으로 40억원을 넘겼다. 3.3㎡당 금액을 환산하면 1억2350만원이다.

해당 아파트는 동일 평형은 지난 6월 39억8000만원(10층)으로 신고가 거래 후 3개월 만에 최고 가격을 다시 썼다.

아크로리버파크는 신반포1차를 재건축해 5년 전 입주한 단지다. 지난 2019년 10월 전용면적 84㎡가 34억원에 거래되면서 강남 아파트 평당 1억 원 시대를 여는 등 대표적인 고가 아파트로 평가를 받고 있다.

김관주 기자 gjoo@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