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서학개미'는 쉬지 않는다…증권사들 추석 연휴 투심 공략 '풍성'

정선은 기자

bravebambi@

기사입력 : 2021-09-20 00:00 최종수정 : 2021-09-22 16:16

연휴 해외주식 데스크 운영…경품도 전진 배치
미국 FOMC 등 굵직한 이슈 포함돼 '긴밀 대응'

사진제공= 픽사베이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증권사들이 추석 명절 연휴동안 해외주식에 투자하는 '서학개미' 잡기에 공을 들인다.

국내 주식시장이 휴장에 들어가지만 해외 증시는 24시간 돌아가는 만큼 해외주식 직구족 개인투자자들을 위한 서비스를 앞다퉈 배치했다.

20일 증권업계에 따르면, 삼성증권, 한국투자증권, 대신증권, 신한금융투자 등 대다수 증권사들이 추석 연휴 기간에도 해외주식 데스크를 운영한다.

국내 증시는 추석 연휴 기간인 20~22일 휴장에 들어간다. 중국은 중추절 연휴로 20~21일 휴장한다. 일본도 20일과 23일 휴장한다. 홍콩도 22일 휴장이다. 대신 미국, 유럽 등 해외 증시는 계속 가동된다.

추석 기간에도 증권사의 모바일트레이딩시스템(MTS)과 홈트레이딩시스템(HTS)을 이용하면 해외주식 투자 거래를 할 수 있다.

명절 특수를 맞이한 증권사들은 '서학개미' 거래 급증을 대비해 투자지원금, 주식 경품, 수수료 우대 등 각종 마케팅을 펼치고 있다.

삼성증권은 해외주식 거래 경험이 없던 고객 대상으로 최대 100달러를 지원하는 이벤트를 오는 9월 30일까지 진행한다. 2015년 1월 1일부터 2021년 8월 31일까지 해외주식 거래가 없던 고객 대상으로 투자지원금 20달러를 지급하고, 이후 온라인 해외주식 거래금액에 따라 최대 80달러 거래 축하지원금을 단계 별로 지급하는 방식이다.

유진투자증권은 인기 해외주식을 10년 전 가격으로 살 수 있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해외주식을 처음 거래한 투자자 중 9월 한 달 동안 거래금액이 500만원 이상인 투자자가 대상이다. 추첨을 통해 구글, 테슬라, 애플, 스타벅스 등을 2011년 9월 1일 종가로 살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NH투자증권은 오는 10월 31일까지 미국주식 1주를 랜덤(추첨)으로 지급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모바일증권 나무와 카카오뱅크 앱을 통해 계좌를 최초 개설한 NH투자증권 신규 고객이 대상이다. 테슬라, 넷플릭스, 애플, 스타벅스, 나이키 등 30여개 종목 중 1주를 받을 수 있다.

한국투자증권은 9월 20일부터 22일까지 거래금액 3000만원 이상 고객과 누적 거래액 상위 3명을 대상으로 각각 아르셀로미탈과 아마존 주식 1주를 지급하는 이벤트를 한다.

증권업계 한 관계자는 "이번 추석 연휴는 미국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가 껴 있어서 긴밀하게 대처해야 될 필요성이 높은 상황"이라며 "명절 기간동안 해외시장 관련해서 고객 불편이 없도록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