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하나금융투자, ‘증여랩’ 출시 3개월 만에 판매액 1000억원 돌파

홍승빈 기자

hsbrobin@

기사입력 : 2021-09-16 10:28

▲자료=하나금융투자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홍승빈 기자]
하나금융투자는 올해 6월 말 선보인 ‘증여랩’이 출시 3개월 만에 판매액이 1000억원을 돌파했다고 16일 밝혔다.

증여랩은 세계적으로 좋은 기업, 지속가능한 기업들의 주식으로 구성한 랩 상품이다. 미국 포춘지에서 선정한 ‘세계에서 가장 존경받는 기업’에 투자한다. 특히 ESG(환경·사회·지배구조) 평가 점수가 높은 기업이 선정의 핵심이다.

통계청에 따르면 지난해 국내 증여재산가액은 43조원를 넘어섰다. 이는 지난 2010년 9조원과 비교해 약 5배가량 성장한 수준이다.

하나금융투자는 이에 따라 증여 시장의 중요성이 커지고 있다고 판단, 발 빠르게 관련 상품인 증여랩을 출시해 시장 선점에 나섰다.

하나금융투자 증여랩은 기본적으로 증여를 목적으로 하지만 투자 상품으로도 인기를 얻고 있다. 실제 상품 가입자 중 MZ세대가 30% 이상을 차지하는 등 부모와 MZ세대를 아우르며 ‘글로벌투자’와 ‘증여’ 두 가지 컨셉이 긍정적인 공감을 이끌어냈다는 분석이다.

하나금융투자 관계자는 “증여랩을 통해 증여에 필요한 신고서비스 대행 등 여러 혜택을 제공하고 있다”라며 “장기 보유자에겐 수수료가 단계적으로 낮춰지는 효과가 있어 증여와 투자 두 가지 효과를 얻고자하는 투자자에게 알맞은 상품”이라고 말했다.

임상수 하나금융투자 금융상품추진본부장은 증여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손님들의 니즈가 증대되고 있다는 판단 아래 관련 상품과 서비스를 확대하는 중이라며 다양한 웰메이드 금융상품 라인업과 새로운 서비스를 확대해 증여하면 하나금융투자가 떠오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홍승빈 기자 hsbrobin@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